# 신병 1228기 3교육대 5주차 - 기초공수훈련

크리스마스는 즐겁게 보내셨나요?

오늘은 1228기 마린보이들의 공수훈련을 포스팅하도록 하겠습니다!

해병공수, 상륙기습, 유격 이 세가지는

하늘과 바다, 그리고 산악지형까지 어떠한 상황속에서도

작전을 수행하기 위해서 기본적으로 숙지해야하는 훈련인데요

비록 직접 강하훈련을 하는 것은 아니지만 11m 높이의 막타워에서

진행되는 기초공수훈련, 진정한 해병이라면 자유자재로 할 수 있어야 합니다.

우리 마린보이들은 얼마나 잘하는지 한번 볼까요?



우선 공수 훈련에 대한 간단한 교육을 받구요~

안전장치도 꼼꼼하게 확인을 해야겠죠?

공수훈련시 가장 중요한 것은 목소리 입니다.

목소리가 커져야 몸이 긴장을 하고 정신집중을 하기 때문에

만일의 안전사고를 예방하는 것이죠.

실제 300m 이상의 상공에서 낙하산으로 강하를 해야 하는 훈병들

지금은 많이 무섭지만 점점 몸에 익어갈 것입니다.

아아~~ 똑바로 하지 못하면 당연히 그만한 댓가를 치뤄야겠죠?

무슨 이유인지는 모르겠지만 조금 잘못해서 얼차려를 주고 있나봅니다

딱 11m 높이에 올라가면 가장 먼저 생각나는 건?

네~ 사랑하는 부모님이겠죠?

아쉽게도 우리 훈병들의 공수 훈련은 여기까지 입니다.

혹시 아들이 나오지 못했다고 실망하시면... 안되겠죠??

다음 차수가 있으니까요^^!

2주밖에 남지 않은 우리 1228기 훈병들에게 응원의 한마디씩 부탁드릴게요~~

 

(사진ㅣ류승일 작가)

 

Posted by Blackwater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1228기 3218박치국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17.12.26 16:55 신고

    암요~ 실망하면 안되죠~
    사진속엔 안보이지만 함께하고 있기에~ 늘 응원 합니다.
    추위속에 정말 고생하는 아들들 멋진 군인으로 거듭나길 기도합니다.
    오~필승!! 화이링!!^^

  2. 2017.12.26 17:35 신고

    울 아들 낙하하는거얌...우~~~ 아들 얼굴 대반에 알아보겠다 ㅋ 아들 머찌다 점점 강해지는 훈련속에 우리 성민이가 있다는게 자랑 스럽구나. 성민아 언제나 널 응원 할께 해병의 아들들 1228기 모두 화이팅!!!

  3. 1228 김동찬맘3327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17.12.26 22:46 신고

    얼굴은 확인 할 수 없었지만 아들들의 고된 훈련속에 더욱 강해지고 있겠죠!
    추운날씨땜에 애미의 가슴은 더욱 시리기만 합니다
    탈없이 지내기만을 기도합니다 1228기 아들들아 화이팅이다!!

  4. 2017.12.26 23:06 신고

    대한아~ 추운 겨울 차가운 바닷물에 들어가는 걸 보니 얼마나 추웠을까 싶다. 그래도 고된 훈련일수록 더욱 강해지고 있겠지? 울 아들 화이팅!! 마지막 6주 훈련인 지옥주를 잘 견디기를 위해 기도하고 응원 한다. 빨간 명찰달고 만날 다음 주 수료식을 기대하며~~!!

  5. 부사관 117기이룬나무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17.12.27 00:12 신고

    해병공수 31차 입니다.
    아, 지금도 뛰고 싶네요 , 늘 설레이던 낙하훈련...
    우리 후배들 이제 실무부대 올라가면 기회가 많이 올것입니다.
    1사단내 활주로,안강벌판,칠포해안 등지에서 뛰어내리던 때가 벌써 40년 가까이 흘렀군요.
    자랑스럽고 사랑스러운 우리후배들. 1228기 화잇팅~!!!

  6. 1228기 김현욱 엄마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17.12.27 13:53 신고

    3111김현욱 엄마입니다. 겨울 맹추위가 계속되는 나날입니다. 자식을 해병대에 보내놓고 솔직히 매일매일 가슴쪼이며 수료식날만 기다리고 있습니다.그래도 잘견디며 열심히 훈련받고있는 훈병들을 볼때마다 가슴이 먹먹하고 대견쓰럽습니다. 진짜 사나이로 거듭나는 모습들이 매번 사진올라올때마다 눈에 보입니다. 큰애도 1193기로 해병대 제대했습니다. 아들 둘을 해병대 에 보낸 부모로써 가슴뿌뜻함과 고마움을 느낍니다. 이추운 한파에 고생하는 모든 교관님들...훈병들과 같이 고생하시며 매번 사진올려주시는 사진작가님 머리숙여 깊이 감사드립니다. 이제 일주일남은 훈련 모두 무탈하게 잘받고 수료식날 건강하고 늠름한 모습으로 만날수있게 기원해봅니다..1228기 훈병들 조금만 더 힘내요~~화이팅~~!!!^___^

  7. 1228기 백도원,도진 이모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17.12.31 00:29 신고

    추운날 훈련하느라 다들 너무 고생이 많아~ 수료식날 정말 씩씩하고 늠름한 마린 보이가 된 모습이 기대되는구나.
    남은 훈련 정말 얼마 남지 않았으니 조금만 참아~ 1228기 훈련병들 모두 멋진 사나이로 다시 태어나길 기대하겠습니다.^^
    추운 날씨 다들 건강 조심하세요. 필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