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걸음마~린 이야기!/신병 3,5교육대

신병 1164기 5중대 6주차 - 교육사열 및 수료식 준비

by 비회원 2012. 10. 10.

신병 1164기 5중대 6주차 훈련 역시 3중대와 마찬가지로

교육사열과 수료식 준비로 바쁜 한주를 보냈답니다~  

 

 

 

교육훈련단에서는 마지막 훈련이 될 교육사열을 위해 집합!!

 

 

1주차 훈련에서 배웠던 군사기초훈련 및 제식동작 숙달과 

 

 

그동안 배웠던 훈련들을 반복 숙달하고 평가받는 시간을 가졌는데요~

동료를 살릴 수 있는 심폐소생술과

아름다웠던(?) 추억의 화생방 실습 관련 방독면 착용법을 평가보고있네요^^

 

 

 

훈련도 열심히 받았겠다~~ 이제 수료식을 준비해야겠죠?

팔각모에 계급장도 정성스럽게 붙이고

 

 

 

전투복에도 정성스런 바느질로

계급장을 달고 있는 모습입니다~~^-^

 

 

 

해병대 신형 전투화를 신으면서 수료식 준비 끝!

 

  

 

해병대 1164기 새로운 도전을 향해

힘찬 발걸음으로 앞으로~~가!!

 

-------------------------------------------------------------------------------------------------------------------------

 

추가사진 첨부파일 입니다^0^

 

output(1).zip

 

output(2).zip

 

output(3).zip

 

output(4).zip

 

output(5).zip

 

output(6).zip

 

output(7).zip

 

output(8).zip

 

output(9).zip

 

output(10).zip

 

output(11).zip

 

output(12).zip

 

output(13).zip

 

output(14).zip

 

output(15).zip

 

output(16).zip

 

output(17).zip

 

output(18).zip

 

output(19).zip

 

output(20).zip

 

output(21).zip

 

output(22).zip

 

output(23).zip

 

output(24).zip

댓글28

  • 1164 현민아빠(백령 보병) 2012.10.10 07:20

    젠틀마린님.고생하셨습니다.
    신슬기 작가님..멋진 해병들 찍어 주셔서 감사해욤..
    답글

    • 1165찬이맘~♥♥(1617) 2012.10.11 11:12

      좋으시겠어요. 아드님 수료하고 많이 보셨으니.. 부럽습니다.

  • 1165호준♥ 2012.10.10 07:21

    우와~ 멋있습니다!! 손수바느질까지 하시는구나.. ㅎㅎ 신기하고 너무 멋지네요!! 64기 여러분도 앞으로도 더더힘내셔서 더더 멋진 해병으로 거듭나시길 바랍니다!!!♥
    답글

    • 1165찬이맘~♥♥(1617) 2012.10.11 11:12

      그러게요. 바늘을 처음으로 잡아 봤을텐데..

  • 1165(1609)긍정돌이 2012.10.10 07:25

    오늘 새벽에 나쁜꿈을 꿔서 고민하다가 방문했습니다. 이렇게 씩씩하고 늠름한 1164기 아들들을 보니 위안은 됩니다만 그래도 부모의 마음은 다 같으리라 사려됩니다. 제발 무사히 훈련을 마치기를 기원합니다.
    답글

    • 1165(1306)성원맘 2012.10.10 19:50

      긍정돌이님 걱정하지 마세요..
      1165기 훈병들 우리가 걱정하는거 보다
      더 잘해내고 있을테니깐요..
      1164기 신병 정말 멋지네요.
      수료식날만 손꼽아 기다려봅시다

    • 1165찬이맘~♥♥(1617) 2012.10.11 11:14

      꿈은 반대래잖아요.
      너무 보고싶은 마음에 그러셨을거예요.
      해병을 믿고 편안한 마음으로 계세요.
      수료식 날 기쁜마음으로 훈병을 보실수 있을겁니다.

  • 1165찬이맘~♥♥(1617) 2012.10.10 08:44

    손수 바느질해서 계급장을 다는 모습에서 자랑스러움이 묻어나네요.
    심폐소생술을 실시하는 훈병들의 모습에서
    생명사랑의 고귀함을 볼 수 있구요
    전투화의 끈을 조이는 그 마음속에
    팔각모 해병의 나라사랑 정신이 보입니다.

    1164기 당당하고 굳센 해병을 만들어주신
    대대장님과 소대장님, 교관님들과 선임님들
    고생하셨고 감사드립니다~♥♥
    답글

    • 1165(1306)성원맘 2012.10.10 19:53

      정말 멋진 대한의 아들들이죠?
      걱정하다가도 이런 사진들을 보면 안심이 되면서
      울훈병이들도 빨리 저런날들이 왔음 싶네요..

  • 1165(2517)♥한승♥누나수연 2012.10.10 09:30

    처음 알았어요~ 계급장 손수 다는 군요~
    그 동안의 멋진 훈련을 견딘 64기 해병은
    이 순간 어떤 생각을 했을까요~ ㅎㅎ
    수료식을 무사히 마친 64기 훈병 여러분
    지금은 진정한 해병이 되신 모든 분들 다시한번
    축하드리구요~ 앞으로 실무에서도 더 멋진 군생활 할 수 있도록
    기도할께요~ 화이팅입니다. ~ ^-^*
    답글

    • 1165찬이맘~♥♥(1617) 2012.10.11 11:15

      직접 달면서 마음속에 다짐을 더욱 굳히겠죠?
      그간의 훈련을 하면서 겪었던 어려움이나 추억들도 생각하면서..
      아마도 마음속엔 여러가지 생각이 있을 듯 하네요.ㅎㅎ

  • 1165(2224)후니꺼♥ 2012.10.10 11:29

    ㅎㅎㅎ우와 저희65기도얼른수료식했음좋겟어요!ㅎㅎㅎㅎㅎㅎ우와사진만보는데도 너무너무신나네요!
    답글

    • 1165호준♥ 2012.10.10 12:24

      64기분들보니 65기분들 모습을 상상하게 되더라구요 ㅠㅠ!! 너무너무.멋있어졌을 우리훈병분들!!!

  • 1165(2855)혁이 2012.10.10 12:45

    우와ㅎㅎㅎ저두막같이설레네요65기두29일뒤면저렇게당당히멋진해병이되어서수료식에서볼수있겠죠너무멋집니다!!!!!!*^^*♥자랑스러운해병대화이팅
    답글

  • 1164(3233)국민오빠 2012.10.10 14:57

    어제 올라온 3중대보다 사진 양이 훨훨훨~~~ 많네요
    부럽네요.
    답글

  • 1165(1530)정후니내꼬 2012.10.10 15:01

    꾸나가 바느질도하고 저런것들 다..한다니 상상이안되네요 ㅋㅋ 너무...대견스럽습니다 마지막사진에 빨간명찰이 눈에확~!정말 해병은 해병이군요. 완전 멋있습니다!!
    답글

    • 1165(1306)성원맘 2012.10.10 19:55

      빨간명찰이 넘 자랑스러워보이죠?
      제가 해병대를 몰랐을때는 빨간명찰이 촌스러운것 같더라구요
      근데, 지금은 너무너무 멋져보인답니다..

  • 1165(1342) 몽쿵 2012.10.10 17:01

    이야... 넘넘 멋있습니다!!ㅎㅎㅎ
    저희1165기 훈병님들의 사진두 얼른 올라올 날이다가오면좋겟어용 히힛
    모든우리 해병대가족님들 화이팅입니당!!!
    답글

    • 1165(1306)성원맘 2012.10.10 19:54

      오늘 사진을 찍었다고 하니 금요일에는 올라오겠죠.
      하루빨리 보고싶네요..1주일동안 또 얼마나 변했는가 싶어서..

  • 1165(1306)성원맘 2012.10.10 19:48

    울아들 바느질할줄아냐구 물었더니, 할줄안다고, 학교다닐때 배웠다고 하던군요.
    정말 군인은 못하는게 없네요.
    1165기도 나중에 선임들처럼 멋진 모습으로 나날이 변해가고 있겠죠.
    새삼 아들이 자랑스럽습니다..
    훈병들 화이팅!!!
    답글

  • 1165조승현부(1838) 2012.10.10 20:29

    군번줄 목에 달고 바느질하는 해병이들이 어쩜 저리 이쁜가요..^^
    옛생각도 막 나고 그러네요ㅋ
    보고 또 봐도 너무너무 예쁜 내 새끼들입니다.
    사랑한다 해병이들아~~~
    답글

  • 익명 2012.10.10 21:02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익명 2012.10.10 21:03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1165(2803)호야 2012.10.10 21:40

    멋진 1164기네요
    바느질하는모습도 너무 멋지네요
    우리훈병도 바느질잘하겟죠?
    처음엔 많이찔렸을텐데 ㅋㅋ
    답글

  • 형제해병 1165 (2544) 2012.10.11 11:46

    바뀐 군복 군화 아주 멋지네요
    올 2月에 제대한 선임이자 형님도
    부러워하더군요 하사관으로 다시
    입대할까하고 이야기하더군요^^*



    답글

  • Favicon of http://alfla6602@hanmail.net BlogIcon 1165(1936)황 2012.10.15 20:09

    곧 1165기 차례네요 ㅜㅜ
    수료식 사진이 뜨면 얼마나 기쁠까요
    그떄까지 우리모두 힘내고 군화들 응원해요!
    1165기 1중대9소대 1936번 황병하 화이팅
    답글

  • Favicon of http://234123111121 BlogIcon 1181밍구 2014.02.19 18:39

    ㅎㅎ 수료시 사진뜨면 얼마나 다들 뿌듯하고 기쁠가요`
    답글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5.01.27 00:44

    한번해병은 영원한 해병!!
    해병은 태어나는 것이 아니라 만들어지는것이다!!
    모든 해병의 가족들 힘내세요~~~!!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