갑자기 추워진 날씨에 개나리꽃을 움츠리고 봐야 하는 날이네요..

어째 아침은 갈 수록 추워지는 느낌...

이렇게 봄 날씨가 이상하다는 걱정을 하고 있는 이 때에~!! 우리 1171기 훈병들은 봄의 기운을 느끼기는 할까요?^^

어제 1중대 사진에 이어 2중대 훈련현장을 공개합니다~!@!

 

 

학창시절 폼나게 들고다니던 비비탄 총은 잊으라~!! 앞으로 여러분 앞에는 실탄사격을 할 수 있는 특권이 주어집니다~

물론~ 갖고 싶었던 건 아니지만요..ㅎㅎㅎ 여하튼!! 실제 K-2소총을 만져본 것만으로도 훈병들은 흥분상태!!

 

 

교관님의 놀라운 병기 분해 솜씨!!

분해에서 조립까지 스타킹에 나올 법한 속력에 훈병들은 감탄사를 연발합니다~

 

 

"K-2소총은 이렇게 간단하고 간단하고 간단한!! 구조로 되어있다"

교관님께서 무지 쉽다며 한 방에 설명을 마치시고 개인별 실습에 바로 들어갑니다~

 

 

 

하나하나 꼼꼼하게 소총을 분해하는 훈병들~

조금전 교관님의 모습을 빡빡 깎은 머리에서 반복재생을 하고 교재를 뚫어지게 쳐다봐도...뭔가 이상한가요?ㅎㅎㅎ

고심끝에 훈병들이 내린 결론 - "교관님과 우리들의 총은 분명 다를 것이다"

 

 

멘붕상태의 훈병들입니다.ㅎㅎㅎ

너무 걱정마세요~~ 6주 후면 정말 내 몸의 부속품 처럼 훤~히 보인답니다~^^

 

머릿속을 복잡하게 했으니 이제 몸 좀 풀어볼까요?

1중대와 마찮가지로 국군도수체조 익히기에 들어갑니다!

 

 

교관님의 동작에 맞춰 똑같이 따라하는 훈병들~

개인활동에 익숙해 있던 훈병들은 이렇게 단체로 같은 동작을 하는 것에 어색함을 느끼는 것도 같네요.

 

 

체조가 이렇게 어려운 줄 알았다면 손연재 선수를 더 응원했을 것이라는 군요..ㅎㅎㅎ

교관님과 다르게 자꾸만 방향과 손동작이 제멋대로~

고심끝에 훈병들이 내린 결론 - "교관님과 우리들의 몸은 분명 다를 것이다"

 

 

이렇게 1171기 2중대 훈병들은 해병이 되기 위한 첫 발을 내딛었습니다.

어색한 머리와 복장, 그리고 단체활동에 아직 적응이 되지 않은 모습이지만

이 시간이 지나면 멋진 모습으로 다시 태어날 것이라는 믿음은 모두가 가지고 있는 듯 하네요.

많은 선배 해병들이 그랬듯 여러분도 강한 모습의 해병으로 다시 태어나길 기대합니다~^^

 

 

-------------------------------------------------------------------------------------------------------------------------

 

추가 사진입니다.

 

 

신병 1171기 2중대 1주차 (1).zip

 

신병 1171기 2중대 1주차 (2).zip

 

신병 1171기 2중대 1주차 (3).zip

 

신병 1171기 2중대 1주차 (4).zip

 

신병 1171기 2중대 1주차 (5).zip

 

신병 1171기 2중대 1주차 (6).zip

 

신병 1171기 2중대 1주차 (7).zip

 

신병 1171기 2중대 1주차 (8).zip

 

신병 1171기 2중대 1주차 (9).zip

 

신병 1171기 2중대 1주차 (10).zip

 

신병 1171기 2중대 1주차 (11).zip

 

신병 1171기 2중대 1주차 (12).zip

 

신병 1171기 2중대 1주차 (13).zip

 

신병 1171기 2중대 1주차 (14).zip

 

신병 1171기 2중대 1주차 (15).zip

 

신병 1171기 2중대 1주차 (16).zip

 

신병 1171기 2중대 1주차 (17).zip

 

신병 1171기 2중대 1주차 (18).zip

 

신병 1171기 2중대 1주차 (19).zip

 

신병 1171기 2중대 1주차 (20).zip

Posted by 날아라마린보이 운영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1172인영아항상힘내♥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13.04.29 14:37

    1171기 사진보니까 머리가 많이 짧네요 자르고가도 안에서 또 자르나봐요..

  3. 2013.05.20 03:27

    이때만해도 머리가 짧군요. 저희 1172기훈병들도 지금쯤이면 머리가 좀 자라있겠어요

  4. 2013.05.20 22:59

    1171기로
    한기수가높아서그런걸까요
    더듬직해보이네요ㅎㅎ

  5. 1173고댕건앓이♥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13.05.31 13:14

    멘붕들의 훈병들 ㅎㅎㅎ 귀엽네요 >< 지금쯤은 껌으로 다루고 잇겠지요~~~? 헤헷

  6. 2013.06.19 06:24

    우아ㅎㅎ1173기많이올려주시와용...

  7. 2013.09.25 15:13

    실무에 가셔서 열심히 하시고 계시겠네요.

  8. 2014.02.12 19:38

    내 개인병기는 내가 가장 잘 알아야죠
    닦아주고, 조림하고,

  9. 2014.08.07 16:51 신고

    상황에 안 맞는 댓글인 건 알지만 동글동글한 얼굴 너무 귀여워요ㅎㅎㅎ 다들

  10. 2015.01.27 01:34 신고

    한번해병은 영원한 해병!!
    해병은 태어나는 것이 아니라 만들어지는것이다!!
    모든 해병의 가족들 힘내세요~~~!!

  11. 2015.02.21 05:04 신고

    해병대여러분 화이팅 !! 항상응원하고 있습니다~ :)

  12. 2015.02.21 14:09

    사 랑 한 다 최 성 진 ♡ 힘 내 라 최 성 진 ♡

  13. 2015.02.21 14:09

    사 랑 한 다 최 성 진 ♡ 힘 내 라 최 성 진 ♡

  14. 2015.02.21 14:09

    사 랑 한 다 최 성 진 ♡ 힘 내 라 최 성 진 ♡

  15. 2015.02.21 14:09

    사 랑 한 다 최 성 진 ♡ 힘 내 라 최 성 진 ♡

  16. 2015.02.21 14:09

    사 랑 한 다 최 성 진 ♡ 힘 내 라 최 성 진 ♡

  17. 2015.02.21 14:09

    사 랑 한 다 최 성 진 ♡ 힘 내 라 최 성 진 ♡

  18. 2015.02.21 14:09

    사 랑 한 다 최 성 진 ♡ 힘 내 라 최 성 진 ♡

  19. 2015.02.21 14:09

    사 랑 한 다 최 성 진 ♡ 힘 내 라 최 성 진 ♡

  20. 2015.02.21 14:09

    사 랑 한 다 최 성 진 ♡ 힘 내 라 최 성 진 ♡

  21. 2015.02.21 14:09

    사 랑 한 다 최 성 진 ♡ 힘 내 라 최 성 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