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주 5중대의 첫 사격 모습을 보여드렸는데요~

3중대는 한 주 뒤인 4주차에 사격을 실시했답니다.

더 멋진 모습을 보여준 1178기 3중대의 모습을 함께 보실까요~~???

 

소대장님 뒤로 보이는 영자 구호도 인상적이죠?ㅎㅎㅎ

훈병들은 어디를 가도 정신을 놓을 수 없답니다~^^

오늘도 저격수에 준하는 결과를 가져야 한다는 마음이 은근히 드는...

 

 

 

소대장님께서 사격 전 훈병들의 이것저것을 체크주시는데요. 그동안 예비사격술과 많은 연습으로 익숙해져 있을 줄 알았던 것들이 소대장님 한마디에 이렇게 어색해질 줄이야~~~

이시간 이후에 있었던 체력단련과 선착순의 시간은 가슴아픈 관계로 삭제합니다...^^

 

우여곡절 끝에 사격장으로 출발합니다~

들뜬 표정이네요~ 요즘 훈병들의 달라진 점은 뭐든 즐긴다는 거~~

 

차례로 줄줄이 실탄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소근소근대는 훈병들 옆으로 가 봤는데요~

"동기들아~ 사격의 달인 나를 믿어라~" 부터 "들어는 봤나? BB탄의 달인.." 까지...헉...

 

 

자신감을 갖는 해병들 실탄을 받는 순간 왠지 어두워지는 낯빛과 미간에 생기는 삼지창...

 

 

저~ 끝에 표적지 보이시나요?^^

보일 듯 말 듯한 표적에 정확히 사격을 해야 한다는 사실에 흠칫 놀란 훈병들~

 

 

소대장님께서 자신감을 잃은 것 같은 훈병들을 위해 잠시 병기를 시건한 채 표적지까지 확인하게 해 주시네요~

훈병들~~ 거리와 위치를 대략 확인하셨나요?^^

 

나름 노하우도 알려주시구요~ㅎㅎㅎ

"너희 기수에게만 특별히 알려주는 건데..."

(사실 매 번 이렇게 시작하며 이제껏 지나온 모든 훈병들에게 알려주셨답니다~ㅎㅎㅎ)

 

크악~~ 3125번 오늘의 훈남~~!!

사격을 위해 호 안 서 있기만 한데요~ 이곳에 곰신님들이 없는 것이 안타까울 뿥...ㅎㅎㅎ

 

 

 

방탄복과 탄, 병기를 다시 한 번 점검합니다.

꼭 큰 일을 치르기 전 복장을 다잡는 투사의 모습이 연상되지는 않나요?ㅎㅎㅎ

 

 

사격이 시작되자 보이지도 않는 타겟이 먼지가 튀어오릅니다~

결과가 궁금하네요~

4주차도 이렇게 무사히 마무리합니다~

점점 더 해병이 되어가는 신병 1178기 훈병들의 멋진 모습을 보니 추운 겨울도 든든해지는 것 같지 않으신가요?^^

소대장님도 어떤 훈련이든 최선을 다하는 훈병들을이 자랑스러우시다는 군요..

남은 기간 잘 이겨내서 무적해병의 전통을 이어가시길 바라겠습니다.

 

 

해병대 페이스북에 황성아 곰신님께서 응원 이미지를 보내주셨네요~

지금 1178기 훈병들이 볼 수는 없지만 모든 곰신님들의 마음을 훈병들 모두 알고 있을 것입니다~

 

Posted by 날아라마린보이 운영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2013.11.27 20:39

    혹시나 울꾸나얼굴이나왔을까.....열심히찾아봤는데ㅠㅠ아쉽네요

    • 1178기5중대용현맘 수정/삭제> 댓글주소
      2013.11.27 20:42

      저두요 얼마나 찿았는데 혹시 뒷통수라도 보일까 하구

    • 2013.11.27 20:54

      3중대 2주차 개인화기사진 올라왔을때는 뒤통수보고 아들이라 우겼는데 이번에 철모에 교번이 잇어 우기지도 못하네요 ㅎㅎ

  3. 2013.11.27 22:05

    12월12일이라니..부럽다..ㅠㅠ79기는 1월9일..아직한달도넘게남았군요!ㅠㅠ그때까지 화이팅합시다79기곰신님들!!!!

    • 2013.11.27 22:07

      우리도 1177기 수료식때 얼마나 부럽던지...이렇게 댓글 달고 사진올라 오면 꾸나찾고 하다 보면 시간이 가긴 가더라고요. 힘내시고 열심히 응원하세요~

    • 1179워노곰신 수정/삭제> 댓글주소
      2013.11.28 02:43

      1179화이팅요♥♥냥냥 빨리수료식이왓으면좋겟어요 저희는그때쯤200일이라서 아직많이사귀진안앗지만수료식에는 뜻깊은날일거같아요 빨리보고싶네요ㅎㅎㅎ

    • 1179현또기곰신 수정/삭제> 댓글주소
      2013.11.29 16:02

      네네다들같이힘내요78기는벌써극기주가지나가고있는데계속화이팅해요ㅎㅎ79기는더욱힘내야겠네요ㅎㅎ

    • 2013.12.05 23:09

      우리 훈병들에게는 끝날것 같지 않던 시간들이었겠죠?

  4. 2013.11.28 20:17

    극기주 사일이 지났네요~~오늘 3중대 훈병들은 무슨 훈련을 받고 지금쯤은 야간훈련 어떤훈련을 받고 있을까??
    날씨가 쌀쌀해져서 체감온도는 더욱더 추울텐데 ㅠㅠ 남은 10일 해병대 정신으로 마지막까지 자~~알 버텨서 낙오자 없이 영광스런 수료식을 함께 맞이했으면 좋겠네요~~^^♥ 1178기3중대 5중대도 홧팅입니다.

  5. 2013.11.29 14:19

    2년전에는 추가사진으로 사진들 엄청 많이 올라왔었는데
    지금은 왜이렇게 적은지 궁금합니다ㅠㅠㅠㅠㅠㅠㅠㅠ
    오빠를 볼 수 있는 기회가 적어진 것 같아서 너무 속상해요ㅠㅠ
    오늘도 여전히 저희오빠는 안보이네요ㅠㅠㅠ

    • 2013.11.29 14:23

      지숫찡님 반가워요 오랫만에 오셨네
      해병대 홈페이지에 가봐요 생활관단체 사진올라왔어요

    • 2013.11.29 14:24

      그리고 이방 말고 1178기 방으로 오세요. 많은 이야기 나눌수 있어요.

  6. 2013.11.30 22:15

    3중대 8소대 훈병이들 사진쫌 찍어 올려주세요...
    정말 어느분 말대로 3중대 8소대 1생활관 훈병이들 사진은 한장도 없시유
    부탁혀요..아 정말 일민이 사진은 3장이나 찍어주고..
    아~~~~~~~~~~보고시퍼라 3중대 8소대 1생활관 훈병이들의 생생한 모습을~~
    아~~~~~~~~~~정말 보고시퍼라~~~~~~~~~마린 작가님 부탁해요~~~~~~~~

  7. 2013.12.01 17:20

    곧있음 수료식하는 1178기^^
    빨리보고싶내요♡
    남은시간도 더 힘내서 아자아자!!!

    • 2013.12.01 17:45

      아들 너무나 기다려지내 12월12일 수료식날 막든이아들 멋진모습 꿈에나마 미리 그려본다 1178기.1179기꾸나들 가족분들 힘내고 화이팅 필승

    • 1178기용현맘 수정/삭제> 댓글주소
      2013.12.01 17:50

      훈병때는 다들 그런데요. 절보다 성당이나 교회로 많이간다나요 종교활동은 자기자유 가고싶은데로요

    • 1178기용현맘 수정/삭제> 댓글주소
      2013.12.01 17:55

      수료식 아 기다려진다.아들 .훈련소 들여보내고 날마방문 했을때 1177기가족분들 수료식 이야기 할때참부러 웠는데 우린언제 12월달되는가 했는데 시간이금방같내요 필승

    • 1178기용현맘 수정/삭제> 댓글주소
      2013.12.01 17:58

      울 꾸나들 홧팅 78기79기 가족분들 힘내시고 홧팅

    • 1179현또기곰신 수정/삭제> 댓글주소
      2013.12.01 18:02

      ㅠㅠ부럽습니다정말!!!!그저부럽다는말밖에..

    • 2013.12.05 23:07

      그럼요 이제 일주일이면 수료식~~~

  8. 2013.12.01 18:05

    ㅠㅠ다들너무멋져요우리꾸나도곧이런훈련을받겠죠??ㅎㅎ

    • 1178기용현맘 수정/삭제> 댓글주소
      2013.12.01 18:12

      1179기분들도 이렇게 날마에서 이야기나누고 응원하다 보면 금방 3주되서 동영상보고 사진도 보고 그러다 보면1월달 되면 수료식 이야기 나오세요 화이팅

    • 2013.12.05 23:07

      그럼요 다음은 1179기 차례예요~

  9. 2013.12.04 23:21

    극기주 끝이 보인다 힘내자 3중대

    • 2013.12.05 23:06

      오늘로써 극기주 훈련이 끝났다 모두 무사 귀환해서 기쁘구나 장하다 1178기

  10. 2013.12.05 16:28

    1178기꾸냐들 ㅇㅣ제 수료가 얼마 안남았네요
    너무너무..고생했고..얼른 수료식이 다가와 잠시 부모님도.친구들도보며 잠시나마ᆢ휴식이되길 울1179꾸냐들 잘할수있죠!!힘내요 응원합니다!!!!♥

    • 2013.12.05 23:05

      울훈병들 고생 많았다 영광스런 수료식이 다가오고 있네 화이팅~

    • 2013.12.15 01:05

      빨리 1179기도 수료식 하는날 오겟죠 히히히

  11. 2013.12.07 20:13

    와사격..저먼거리끼지사격이라니..역시해병이! 모두 저먼거리까지 완벽하게사격하는 멋진 해병들이되시길바래요!ㅎㅎ

  12. 2014.01.15 17:00

    말 그대로 극기주 이네여
    정말 힘들듯~

  13. 2014.01.17 03:13 신고

    진지하게 훈련받는 모습이 멋잇어요♡

  14. 2014.02.03 19:29

    울꾸나도 특등사수 됐음 좋겠네요^^

    • 1181기 현우짱 수정/삭제> 댓글주소
      2014.02.12 02:40

      얼마나 많은 훈련이 되풀이 되었을까요~
      당신이 윈입니다.

    • 2014.02.19 19:20

      제꾸나도 특등사수됐을런지~ ㅎㅎ 아마 안됐겠죠?

  15. 2014.02.12 02:39

    어쩜 앉아있는데 줄이 잘맞을까요! 넘 멋져요

  16. 2014.02.19 19:20

    저렇게 먼데서 쏘는데 정말 잘보일까요~~ 대단해요~

  17. 2014.05.27 02:13

    특등사수가 되는 길은 정말 힘든거 같네요ㅎㅎ

  18. 2014.05.27 23:22

    다들진지하게임하고있네요!! 다들특등사수의꿈을안고ㅎㅎㅎ

  19. 2014.05.27 23:22

    다들너무수고하셨습니다!!!

  20. 2015.01.27 02:36 신고

    한번해병은 영원한 해병!!
    해병은 태어나는 것이 아니라 만들어지는것이다!!
    모든 해병의 가족들 힘내세요~~~!!

  21. 2822 이성진 누나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17.02.23 15:59

    아 대박이에요ㅎㅎㅎ
    저 때 알게 됬던 여자친구 분들이랑 아직도 연락하고 지내고
    쪼오기 주영이 당첨됬던 사진이랑 열심히 썼던 편지랑 그대로 있네요
    누나가 남자친구는 해줬으면서 남동생 못해주면 진짜 나쁜 누나되는거 같아서
    열심히 사무실에서 구경하고 글 쓰는데
    울 성진이는 이 마음을 알런지... ㅎㅎㅎㅎ
    진짜 반갑네요 저때는 매일매일 울면서 눈 팅팅 붓고
    학교 다니던 대학생이였는데 어느덧 사회생활 2년차 누님이 되어있네요
    으긍 시간이 정말 빨라요
    2822 이성진 누나가 너무너무 사랑하고 보고싶어~~~!
    주영이 형아도 같이 응원할거야 건강하게 무사히 훈련받자
    1219기 2822 이성진 화이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