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가 추워질 수록 훈련이 고단할 것이라 생각하지만 항상 열정이 불타는 해병대 훈병들에게 겨울 추위는 오히려 열기를 식혀 줄 에어콘과 같습니다.


올 해 마지막으로 배출 될 신병1178기의 훈련은 오늘도 계속되고 있습니다.

유격장 레펠타워 앞에 선 1178기 3중대 훈병들.

5주동안 많은 것을 이겨냈다고 생각했지만 역시 교육훈련단 유격교육대가 자랑하는 타워의 규모에 자꾸만 위축되는 느낌이 듭니다..^^



유격훈련을 위해서는 약간의 장비착용이 필요한데요~

로프를 타기 위한 장갑과 하네스입니다.

하네스는 그동안 설명을 많이 드렸으니 오늘은 생략~~^^

장갑은 별 것 아닌 것 같지만 레펠에서 장갑이 없다면 하강시에 로프와 손과의 마찰력 때문에 아마도 훈병들은 심각한 화상을 입게되겠죠..


동기에게 의지하고 도움이 되는 모습은 이제 자연스럽네요.

본인들도 미래의 애인이다~ 생각한다는군요.ㅎㅎㅎ


"누구나 해병이 될 수 있다면 나는 결코 해병대를 선택하지 않았을 것이다."

무시무시한 PT체조로 육체적으로 힘들어서 포기하고 싶은 순간 이 문구를 보며 훈병들은 힘을 냅니다.


저~아래 연병장의 동기들은 정말 작아 보이네요~~

10M 공수교육대의 막타워와 함께 15M,30M의 레펠코스는 언제봐도 어질어질~~



하네스에 연결된 고리에 로프를 묶고 이제 하강해야 될 시간!!


"강한 해병은 두려워하지 않는다!"

조교님의 일침에 머뭇거리던 훈병은 자세를 바로합니다.

미래의 선임이 될 해병이 이렇게 멋지다니...^^






레펠을 마친 동기에게 격려의 말을 전하는 것은 자동입니다.

힘든 순간에서 서로에게 위로가 된다는 것은 이런 모습이 아닐까요?



"유격! 훈련! 유격! 훈련!"

산에서 산을 넘는 도하훈련장에서는 무서움 때문인지 자신감 때문인지 훈병들의 큰 목소리를 어디서나 들을 수 있었습니다.


산악지형이 많은 우리나라의 특성상 유격훈련은 국군의 모든 지상군에게 필수적인 훈련입니다.

특히 상륙과 동시에 적진으로 진격해야 하는 우리 해병들에겐 더욱더 중요할 것입니다.

그래서 이렇게 훈련 과정이 힘든 걸까요?^^




외줄도하는 자신과의 싸움이네요.

한 번 줄에 올라탄 이상 마지막 도하의 끝부분까지 누가 도와줄 수도 없습니다.~~ 라고 모두들 말하지만!!

옆에 함께 줄을 타고 있는 동기들이 옆에서 "동기야~ 힘내라~"하고 외쳐줍니다.

육체가 정신을 지배한다는 말이 있죠? 해병들에게 가장 어울리는 것 같네요~


초겨울 추위도 해병대의 빨간명찰을 위해 달려가는 훈병들의 적이 될 수 없습니다.

지금도 노력하고 도전하는 모든 훈병들을 응원합니다~

Posted by 날아라마린보이 운영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해병대지역모임1165기 재홍부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13.12.07 16:28

    D~6일 대한민국 최강해병 1178기 아들들 수료식이 다가옵니다
    12월12일 수료식 날씨정보
    오전:구름 많음
    오후:구름 많음
    기온:오전 영하4도
    오후 영상7도
    출처:다음싸이트 날씨정보
    혹시나 비행기로 포항에 가실 부모님,여친님 꼭 확인하시길 바라며
    수료식에 참석하시는 날마가족님 안전운전하시길 당부드립니다

    다가올 수료식 준비에 분주하시죠
    "해지모.링크하시면 교통편.펜션예약.준비물등 다양한 정보가 준비되었습니다
    참조하시길 바라며 남은 시간까지 아들들을 힘차게 응원합니다
    1178기.1179기 아들들 화이팅!!!

    • 1179기남서우여자친구 수정/삭제> 댓글주소
      2013.12.07 16:35

      6일남았다니!!!
      너무너무 설레이시겠어요~~
      1178기 해병님들 너무 수고하시고 자랑스럽습니다!
      수료식때 사랑하는분들과 잊지못할 추억 만드시기바랍니당!!!!

      1179기도남은훈련 파이팅넘치게!!! 아자아자!

  3. 2013.12.07 17:19

    여러훈련중에서도 윗 사진은 너무 무섭네요 울아들은 고소공포도 심한데 어찌저걸 이겨낼지~~필승!!!

    • 1179기남서우여자친구 수정/삭제> 댓글주소
      2013.12.07 17:27

      씩씩하게 이겨낼거에요 ^^
      대단한 해병님들~ 오늘도화이팅~

  4. 2013.12.07 17:22

    이제 화니맘,용현맘,영님 등등과 도 이별인가요 여러가지로 서운하네요 부대 배치후 여길떠나셔도 가끔씩 안부 날려주세요 진심 서운할거에요^^

    • 1179기남서우여자친구 수정/삭제> 댓글주소
      2013.12.07 17:26

      네!! 많이 보고싶을꺼에요~
      항상 좋은정보주시고 응원도같이해주셨는데!

  5. 2013.12.09 16:19

    우리 차남 양승윤
    멋진 모습을 하루빨리 보고싶네....
    12월 12일이 이젠 얼마남지 않았구나!!!
    멋진 해병으로....차남 화이팅
    아빠가....

  6. 2013.12.10 11:58

    제가 사는 곳은 경기도 인데요 날이 많이 추워졌습니다! 포항은 여기보단 좀 따뜻하겠죠? 유격기초훈련 받은 사진을 보니 날이 좋아 보입니다!! 짓궂은 날씨가 아닌 화창한 날씨에 훈련을 받으셔서 다행입니다! 1178기 화이팅 해병대 화이팅 1179기 화이팅!!!!!

  7. 2013.12.18 02:58

    아들아엄마는이제걱정안한단다너가잘해낼겅슬믿으니까 홧팅!!!

  8. 2013.12.29 21:47

    정말 멋있어지는 해병이들이 멋있네요

  9. 2014.01.07 02:45

    와아......저걸 무서워서 어찌한담.. 해병이기때문에 모두 해낼수있는거겠죠? 정말 멋집니당..

  10. 2014.01.17 03:10 신고

    무서워 보이는데 다들 씩씩히 잘 해내는 모습이 멋잇네요!!

  11. 2014.01.17 16:29 신고

    극기주 시작인거군요ㅠㅠ 우리도 곧 하겠네요!

  12. 2014.02.03 19:27

    해병은 만들어진다는 말이 생각나네요~

  13. 2014.02.12 02:18

    울 훈병이는 어지럽다고 할텐데 어찌하련지~~

  14. 2014.02.13 00:27 신고

    울 해병이 훈련 잘 받았음 해용!!

    • 2014.02.19 19:24

      훈련하는데 열이 많이나서 더운계절보단 좀 추운 계절이 아무래도 나은가봐요~

  15. 2014.02.17 15:22

    울밍구도 훈련 잘받았으려나요ㅠ~

  16. 2014.05.27 02:13

    1184기도 이제 막바지네요ㅎㅎ 그러니 이 훈련 받고 있겠죠??ㅎㅎ

  17. 2014.05.27 23:14

    다들너무수고하셨습니다ㅠㅠ!!

  18. 2014.05.27 23:15

    1184기도모두훈련잘마쳤으면좋겠습니다!

    • 1184진냉진냉 수정/삭제> 댓글주소
      2014.05.27 23:16

      그러게요ㅎㅎ 1184기도 힘내서 훈련 잘받고 오면 좋겠네요ㅎㅎ

  19. 2014.05.27 23:17

    1184기 화이팅입니다!!

  20. 2015.01.27 02:37 신고

    한번해병은 영원한 해병!!
    해병은 태어나는 것이 아니라 만들어지는것이다!!
    모든 해병의 가족들 힘내세요~~~!!

  21. 2822 이성진 누나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17.02.23 16:04

    저 아직도 생각나요..ㅎㅎㅎㅎ
    남자친구가 언제쯤인가 편지에 쪼기 앞에서 찍은 사진에
    손가락 하트해서 보내준 적이 있었는데
    그 때 너무 반갑고 좋아서 집에서 방방 뛰고
    시험기간이라 사진들고 도서관 가서 공부안하고 웃으면서 사진만 보고 집에 온 기억이 나네요
    성진이 한테도 저기 무섭다 그랬다고 미리 지레 겁주고 그랬었는데
    누나 잔소리가 시끄러운지 누나가 가봤냐고 막.. 핀잔 주고 그랬는데
    이제 가면 누나 말이 생각나겠죠 ㅎㅎㅎ 아이구 옛 게시물 보니까 정말 반갑네요
    우리 성진이도 열심히 훈련 잘 받아서 무사히 수료하는 그날까지 열심히 응원해보렵니다
    2822 이성진 화이팅 1219기 화이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