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94기 3중대 걸음마 마린보이 훈병들의 식사시간 입니다.

교육단의 훈병 식사시간은 처음 공개 합니다.

맛있게, 소중하게, 감사하게 드시기 바랍니다.


 

맛있는 반찬에 따끈 따끈한 국물 그리고 배불리 먹을 수 있는 밥~!!

밥을 먹어야 강한 훈련을 잘 받을 수 있습니다.


 

훈련소 식당은 매일 소대별로 식사당번을 교대하며 미리 동기생들의 식사를 준비합니다.

중대인원이 500여명이 넘는 인원의 식당을 소대 인원이 교대하면서 준비하는 것 힘들겠네요~!!

식판도 오와 열입니다. ㅎㅎㅎ 

 

동기생들이 순서대로 자리에 앉아 맛있게 먹으면 되는 것입니다.

똑 같은 배식에 똑 같은 반찬과 후식이 있기에 자리 다툼을 할 수 없습니다.

 

식판이 잘 정리되어 있습니다.

그리고 식사전 맛있게 먹겠다는 구호를 외치면서 식사는 시작됩니다.

여기서 잠깐~!!! 더 먹고 싶은 훈병님들은 더 먹을 수 있답니다.


 

식사전 해병의 긍지 암송과 핵심가치중 하나를 암기 후

아버지 어머니 사랑합니다.

감사히 먹겠습니다를 외친 후 

맛있게 식사를 하게됩니다.


 

어머니 아버지 감사히 잘 먹겠습니다.

국물 식었겠습니다. ㅠㅠㅠ

아무튼, 맛있게 많이 그리고 행복한 식사를 하시기 바랍니다.


 


먹는 시간이 가장 행복한 시간입니다.

교육단에서 피 교육생들은 3고가 있는데 춥고, 배고프고, 졸립고 입니다..

가장 기본적인 욕구 해결중 하나 배고픔입니다.

많이 드십시오.


 

교육단에서는 많이 먹어도 뒤돌아서면 배고픕니다.

왜냐하면, 식사 후 강한 훈련으로 인해 몸을 그냥 놔두지 않기 때문입니다.

강인한 체력과 강도 높은 훈련을 받기때문입니다. ㅎㅎㅎ

 

500여명이 동시에 식사하는 모습입니다.

식사 당번이 없다면 동시에 먹을 수 없을뿐만 아니라,

동시에 훈련을 받을 수 없기 때문에 시간절약과 더불어

훈련의 효과를 높이기 위해서 입니다.


 

후식으로 떡이 있네요~!!

음료수는 기본 많이 좋아 졌습니다.ㅎㅎㅎ


 

맛있게 드시는 훈병님~!! 많이 드시고 최선을 다해 훈련 받으면 됩니다.

소수정예 강한 해병이 되기 위한 하나의 과정입니다. ㅎㅎㅎ


 

식사 후 맛있는 후식을 콜콜콜~ 하면서 마시고 있네요~!!

식사가 부족한가요~!! 더 드십시오.


 

더 먹고 싶은데 먹을것이 없나요~!!

빈 수저만 빨지 마시고 더 드세요~!!

기본 욕구가 해결되지 않으면 훈련 받는데 애로사항 많습니다. ㅎㅎㅎ


 

국물 한 방울이라도..., 남김없이...,

어머님 생각하면서 먹고 있는 훈병님들의 모습입니다.


 

식사가 종료 되었고 맛있는 후식으로 떡을 먹고 있는 훈병님들~!!

이 정도면 훌륭한 식사입니다.ㅎㅎㅎ


 

이제 배가부르시나요~!!

밝은 표정을 하고 있는 1194기 3중대 마린보이 훈병들의 모습입니다.

기본욕구를 해결 했기 때문에 밝은 웃음과 행복의 미소를 하고 있습니다.

오늘 계획된 훈련 잘 받을 것이라 확신합니다. ㅎㅎㅎ


 

동기생과 정답게 이야기 하면서 후식..., 이제는 여유가 많아 보이네요~!!

그러고 보니 내일이면 수료식입니다.

소수정예 강한 해병으로 만들어 지기 까지 고 강도 훈련속에 다져진 전우애와 동기애

평생동안 잊지 못할 친구이자 동반자가 될 것입니다.

한번 해병은 영원한 해병처럼 한번 동기는 영원한 동기입니다.

마무리 잘 하시고 어디에서 근무하든간에 연락 하면서 뜨거운 동기애를 쭈욱 만드시기 바랍니다. 필승~!!

아울러, 교육단 훈병님들의 식사시간 처음으로 촬영해주신 조성수 작가님 감사드립니다.

부모님들께서 바라던 사진 이였습니다. ㅎㅎㅎ

<사진 - 조성수 작가, 글 - 원사 이종오>
 


Posted by dayscorea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2015.04.08 13:22

    1194기 훈병 여러분들 고생하셨습니다.
    당신들은 진정한 빨강 명찰의 사나이중 사나이 멋진 해병대 입니다.

  3. 2015.04.08 15:45

    모두들 수료식에 참석하시네요.
    진심으로 축하드리고
    저는 교육이 있어서 참석할 수가 없습니다.
    멀리서~
    마음속으로 축하를 전합니다.
    1194 훈병님들 진심으로 수료 축하드립니다.

    • 1195 김동현 짱!! 수정/삭제> 댓글주소
      2015.04.09 08:11

      못가보는 엄마마음은 얼마나 더 가슴아플지 너무도 이해되네요ㅠㅠ
      하지만 그냥 아들이아닌 이젠 진정한 해병이된 강하고 멋진아들~
      무엇보다 엄마마음 이해해주지않을까요..그래도 전화통화로 씩씩한 목소리 듣고 힘얻으시기 바랍니다~아들의 수료식 축하드립니다.^^

  4. 2015.04.08 15:48

    사랑하는 엄마 아들
    하루 밤만 자면 수료네.
    그동안 정말 수고 많았고
    건강하게 잘 마무리 해주어서 고마워
    엄마가 참석할 수는 없지만
    늘 마음속으로 아들과 함께 하는 것 알지
    엄마 아들
    정말 대견하고 진심으로 축하해
    아들 사랑해~♥♥♥♥♥♥

  5. 2015.04.08 18:16

    훈련소에 입소한 가족들을 생각하면서 열심히 사진 올려주신 조성수 작가님과
    자세히 글을 써 주신 이종오 원사님께 다시 한 번 감사드립니다.
    두 분이 계셨기에 7주 훈련기간이 짧게 느껴졌던 것 같습니다.
    앞으로도 우리 훈병들의 멋진 사진과 좋은 글 부탁드립니다.^^*~

  6. 2015.04.08 19:37 신고

    네 감사드립니다. 1194기들의 생생한 정보를 올려주신 조성수 작가님 고생 많이 하셨습니다.
    저는 사진만 보고 포스팅 했을뿐입니다. 물론, 작가님께서 약간씩 힌트를 받아서 작성하게 되었답니다.
    아무튼, 가족, 친구, 애인분들께 생생한 정보를 전달하기 위해 많이 노력 하였습니다.ㅎㅎㅎ
    아들의 수료식 축하드립니다. 필승~!!
    한번 해병은 영원한 해병, 한번 해병가족은 영원한 해병 가족분들입니다.

  7. 2015.04.08 19:39 신고

    낼 오전에 사랑하는 아들 보시면 감격스러울 것입니다.
    많이 변해 있을것이고 새로운 남자로 만들어져 있을 것입니다.
    남자 5명이 있다면 이런말 해드리고 싶습니다.
    남자면 남자냐 남자다운 남자가 남자다 이게 바로 소수정예 강한 해병들입니다. ㅎㅎㅎ

    • 2015.04.09 00:14

      원사님 댓글 감사합니다.^^*~
      집이 멀어서 지금 가족들은 포항으로 내려가고 있는 중이고,
      저는 교육 때문에 내려가지도 못하여 엄마 마음으로 잠도 오지 않고
      마린보이에 들어 왔는데 원사님의 댓글을 보았습니다.
      이렇게 자상하고 멋지신 분들이 계시기에 대한의 가장 멋진 최강의
      해병인 것 같습니다.
      비록 수료식은 참석하지 못하지만 해병의 가족임에 자부심을 가집니다.
      ‘한번 해병은 영원한 해병, 한번 해병가족은 영원한 해병 가족분입니다.’
      이라는 원사님의 말씀을 가슴에 새기면서 엄마로서 참석하지 못함에
      조금이나마 위안을 받습니다.
      대한 최강의 해병 필~승!!!
      1194기 새내기 해병 필~승!!!

  8. 2015.04.08 20:29

    식사는 어떻게 하는지 궁금했는데. 이제야 안심되네요

  9. 2015.04.08 20:31

    맛있는것도 다양하게 나오네요

  10. 2015.04.08 20:34

    훈련소의 궁금함을 풀어주시는 조성수작가님 이종오원사님 감사드립니다. 앞으로도 계속 부탁드립니다

  11. 2015.04.08 22:43 신고

    내일 있을 1194기 훈병님들 수료식 진심으로 축하 합니다 ^.^
    드디어 빨간 명찰을 달고 진정한
    해병이된 강한 아들들을보겠네요
    부럽습니다~~~
    1195기는 4주차 지금 훈련중인데 수료식이 아직 2주가 남았네요
    1194기 부모님들 정말 축하
    합니다

  12. 2015.04.08 23:37

    우리용이아들~ 낼수료식날 맛있는거 많이먹자~~~~~ 낼보자~~~

  13. 1195 김동현 짱!!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15.04.09 07:59

    드디어 D-DAY~~1194기 훈병 가족분들 얼마나 기다리던 날입니까?
    제가슴도 두근거리네요..이제곧 한시간지나면 아들을 품에 안아볼수있겠네요..
    그간 못다한 얘기들 아들과 실컷하시고 물론 아들이 좋아하는 음식들도 잔뜩 준비하셨겠죠??ㅋㅋ
    모쪼록 오늘하루 맘껏 누리시고 행복한시간들 되시길 바랍니다~~ 저도 2주뒤가 기대되네요ㅎㅎ

  14. 2015.04.09 09:19

    아들!!
    마미 왓당!!

  15. 2015.04.09 12:00

    맛있겠다~ 근데 밥양이 좀 적은것같네~ㅋㅋ
    즐거운 표정들 너무 보기가 좋습니다. 대한민국 해병 화이팅~!!!

  16. 2015.04.09 13:13

    해병의아들을가진 해병의가족으로써 1194기수료를 한다니 너무 축카드리구요 부럽네요 자식을 보내놓고 7주만에 만남을갖게되고
    아들에가슴에 빨간명찰을 달아줄수있다는게 대단하고 가슴이 벅차오르네요
    다시한번 축카드리구요 1195기 2주면 우리모두에 아들들을 볼수있겠네요
    작가님과 포스팅해서 올려주신 원사님 고생많이하셨네요
    쭈욱 부탁드림니다~~~
    1195기 화이팅 !

  17. 2015.04.09 22:34

    오늘 수료식 갔다 30분전에 도착했습니다. 7주간의 힘든 훈련과 고난을 딛고 늠름하고 멋진 해병이 돼있더군요!
    모두들 씩씩하고 자랑스러운 대한의 아들들입니다. 그동안 훈련때마다 매시간 함께 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수고많으셨습니다.
    울아들도 밥먹는 모습 찍혔네여 ㅎㅎ

  18. 2015.04.09 22:35

    1195기 신병 여러분들도 힘내시고 2주후의 멋진 아들의 모습 기대하시면서 모두들 힘내세용!!

  19. 2015.04.09 22:42

    1194기 훈병님들 수고많으셨네요~
    대한민국 해병 화이팅!!!

  20. 2015.04.10 20:06

    수료식때도얼마나많이먹던지!!
    양이세배는는거같던데ㅎㅎ
    늠름해진모습보니든든하고안심이됩니다
    1194기 모두수고했고 앞으로자대배치 후반기교육도화이팅하세요!! 1195기도모두힘내세요!!

  21. 2015.04.10 20:23 신고

    훈련소 들어가기 전에 갑자기 먹는 양이 늘어서 걱정되는데 꼭 더 받아서 양껏 먹을 수 있으면 좋겠다ㅜ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