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해 최전방 교동도에 해병대 독서카페 1호점이 문이 열렸습니다.
해병대는 인천시 강화군 교동면 교동부대에서 국회 군 인권개선 및

병영문화혁신특별위원회 (이하 병영특위)가 추진하고,

㈜굽네치킨이 지원한 독서카페 기증식이 성대하게 열려 전방부대에 근무하는

무적해병들의 지식의 싹이 무럭무럭 자랄것 입니다.

어떻게 진행되었는지 사진으로 만나보겠습니다.


 

해병대 독서카페 1호점 기증 및 개관식이 실시되고 있습니다.

개관식에는 병영특위 위원장님이신 정병국 의원님 등 국회의원들과 서부전선을 지휘 하시는

사단장님을 비롯하여 해병대 관계자 분들이 참여해

제막식을 갖고 있습니다.

 

 

홍철호 국회의원님께서 최전방 해병대 교동에서 해병대 첫 독서카페 개관식에서

무적해병들의 쾌적한 문화공간을 제공하기 위한

개관식 연설을 하고 계십니다.

 

 

제막식 직전의 모습입니다.

온 힘(?)을 다해 당기시면 무적해병들 누구나 자유롭게 들어가서

읽고 싶은 도서를 마음것 읽을 수 있답니다.

건물 내부에는 냉난방시스템, 온돌강화마루 등 편의시설이 설치되어 있으며.

현재 600권의 신간도서가 비치되어 있어 장병들의 지식도 풍부하게 쌓을 것입니다.

 

 

해병대 2사단장님께서 감사의 인사말씀을 하고 계십니다.

국회 군 인권개선 및 병영문화혁신특별위원회(이하 병영특위)에서 지원해

주신것을 감사하게 생각하고 무적해병들이 쾌적한 공간에서

지식을 쌓을 수 있게 해주셔셔 감사합니다. 라고 했을 것입니다.

 

 

또한, 국회 군 인권개선 및 병영문화혁신특별위원회(이하 병영특위)

위원님들께서는 교동부대를 찾아 무적해병들을 격려하고

함께 대화도 나누면서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는 모습입니다.

그런데 위원장님들 보니 무적해병들 앞에서 군기가 바짝 서 있게 보입니다.ㅎㅎㅎ

 

 

병영특위는 최전방 지역 350곳에 독서카페를 설치하는 것을 목표로

병영 독서카페 릴레이 나눔 운동을 전개하고 있습니다.

교동부대 독서카페는 3호점이며, 해병대는 1호점입니다.

국회 군 인권개선 및 병영문화혁신특별위원회(이하 병영특위) 위원님들께서 

마련해주신 독서카페를 무적해병들의 지식카페로 잘 활용해서

지식을 많이 쌓도록 하겠습니다.

 

 

아울러, 부대는 민간인 출입통제선 이북 지역에 위치해 문화적 혜택이 부족했지만,

독서카페는 장병들의 자기계발 여건을 보장하고,

활기찬 병영문화를 정착시키는 자양분이 될 것이라 확신합니다.

무적해병들 지식을 많이 쌓기 바랍니다.ㅎㅎㅎ


 

교동도는 그동안 민통선에 속한 도서지역 특성상 장병들에게 문화적 혜택이 전무하다시피 했다면서

독서 카페 제막식 이후에는 장병들이 자기계발 여건을

충분히 보장해서 보다 활기찬 병여문화를 만들어 갈 수 있는 여건이 조성되어

무적해병들의 기대감이 클것이라 확신합니다.

제막식을 마친 국회 군 인권개선 및 병영문화혁신특별위원회 (이하 병영특위)

위원님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습니다.

밝은 표정처럼 무적해병들 지식도 쑥쑥 커갈것 입니다.

 

 

 

제막식을 마치고 국회 군 인권개선 및 병영문화혁신특별위원회 (이하 병영특위)

위원님들께서 전방을 확인하고 있습니다.

북한이 코앞인 이곳 최전방 교동부대 무적해병들은 수도 서울 방어를 위해

주어진 임무수행에 최선을 다할것 입니다.

무적해병들이 있는 이곳 서부전선 이상없습니다.

가장 강하고 정직한 해병대는 정의와 자유를 위하여

오늘도 내일도 주어진 임무에 최선을 다할 것입니다. 필승~!!

 

<사진 - 상사 송준영, 글 - 원사 이종오>

 

 

 

Posted by 날아라마린보이 운영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2015.06.26 09:52

    장병들복지가 여러분야에서 변화를 주는것같아
    공감됩니다.

    노력하시는 관계자분들께 감사드립니다.

  3. 2015.06.27 18:11

    명품해병,박범지,맨앞줄,오른쪽,두번째,있네~~~
    멌지다~~~~
    북카페.오픈,축하축하
    2사,교동면,부대,해병이들,전역때까지,무사무탈하길,기도합니다
    사랑합니다~~~
    해병대,화이팅!!!

  4. 2015.06.27 20:41

    아들!!!
    자대배치 받아서 성실하게 훈련을 받고
    너의 본분을 잊지말고 철통같이 조국 대한민국을 지키거라.
    벌써 다음달이면 일병을 달겠구나.
    항상 긍정의 힘으로 굳세고 씩씩하게 그렇게 파이팅 하는거야.
    날씨가 점점 무더워 지는구나.
    건강 스스로 잘 챙겨서 건강한 군생활 하도록 하거라.
    듬직한 울아들 모습보니 아빠가 든든하구나.
    대한의 무적해병 박범지 파이팅!!!
    사랑하고 축복한다.
    사랑하는 아들아~~~
    필승!!!

  5. 2015.06.28 23:16

    사랑하는 아들 범지야!!!
    점점 무더워지는 6월의 마지막 일요일이구나.
    이시간이면 근무를 서고있겠지?
    고생이많구나.
    그래도 대한의 무적해병으로 조국 대한민국을 지키고 있다는
    든든하고 자랑스런 자부심으로 군생활을 할것이라 아빤 생각하신다.
    조금씩 자대 생활이 익숙해지겠지?
    너의 군 생활이 이담에 네가 사회에 나와서 생활할때
    많은 힘과 밑거름이 될것이라 아빤 믿어 의심치 않는다.
    아들!!!
    찌는듯한 무더위에 모든 곡식들과 열매들이 탐스럽게 익어가듯
    세상 그 무엇도 소중하지 않는것이 없단다.
    무더위를 이겨내야 풍성한 가을이 찿아오는것처럼...
    하루하루 순간순간을 귀히 여기고 불평보다는
    감사의 조건을 찿도록 하거라.
    그것이 지혜롭게 세상을 사는것이라 생각한다.
    봄,여름,가을,겨울,........
    우리삶 또한 그런 것 같구나.
    순리대로 물처럼 흐르며 순응하며 살자꾸나.
    피곤하고 힘들겠지만 자기개발도 할 수 있도록
    좋은책도 많이 읽고 운동도 열심히 하였음 좋겠구나.
    가족과 떨어져 있어도 가족은 늘 함께 하는것임을 잊지 말아라.
    자신을 많이 보듬고 사랑하며 부대 동료들과도 잘 지내도록 하거라.
    세상은 더불어 함께하는 것이란다.
    먼저 솔선수범하고 모범을 보이거라.
    항상 푸르른 희망을 너의 가슴속에 파릇하게 키우고
    최고보다는 최선을 다하는 해병이가 되거라.
    아들 오늘 하루도 고생 많았고 제대하는 날까지 최선을 다하는거야.
    사랑하고 축복한다 착한 울아들!!!

  6. 2015.06.29 22:27

    지섭아 밖에서 못한 독서 군대가서 열심히 해야긋다~~~좋다야~~~ㅎㅎ

  7. 2015.06.29 23:02

    고럼 고럼 ~~
    독서는 언제 어디서나 기회 닿을 때마다....

  8. 2015.06.30 06:58

    나날이 발전하는 해병대 최고입니다.
    1199기 울 아들도 혜택이ㅋㅋㅋㅋ

  9. 2015.06.30 17:27

    독서을 한다는건 나의 지식을 쌓은다는것 지식이을 쌓은다는건 나을 발전 시킨다는 것이지요 해병대 모든 장병들에게 혜택이 주어지길.....

  10. 2015.06.30 23:18

    고맙군요..귀한 장병들이 이나라를 집킵니다. 화이팅

  11. 2015.07.01 17:37

    너의 선배들 1197기 사진 보니 정말 포스가 남다르구나..우리 지섭이도 이렇게 달라지는거임? 우왕...기초체력...체력단련...무지 중요하구나..이모도 몸좀 돌리고 운동을 해야긋다..끝까지 화이팅!!

  12. 2015.07.02 19:29

    정말 좋은것같습니다. 몸만 건강해지는것이 아니라 정신도 건강해질수 있고 더욱더 발전해서 전역할수 있을것 같습니다.
    근우도 더욱 멋있는 사람이 되어 나올것이라고 기대합니다

  13. 2015.07.02 21:55

    사랑하는 아들!!!
    무더워지는 날씨에 울아들 고생이 많구나.
    조국 대한민국의 국군의 수고로움이 이땅을 철통같이 지켜주기에
    국민들이 평화롭게 생업에 열심히 일할 수 있기에
    긍지와 자부심을 가져도 좋을 듯 싶구나.
    사랑하는 아들아!!!
    이제 일병이 되었으니 몸과 마음이 더 커졌겠지?
    대한의 해병으로 해병답게 행동하는거야.
    강인하고 겸손하며 뜨거운 가슴을 소유하거라.
    동료들과 깊은 신뢰와 우정을 쌓으며
    선임과 후임들에게 인정받고
    서로 도와가며 뜨거운 전우애를 느끼며 나누며 배우도록 하거라.
    지금쯤이면 또 경계근무를 서고있겠구나.
    대견하고 자랑스럽구나.
    울아들 항상 힘내고 긍정의 힘으로 항상 파이팅 하는거야.
    사랑하는 아들아!!!
    착한 내아들아!!
    최고 보다는 최선을 다하는 무적해병으로
    멋지고 후회없이 군생활 하는거야 알았지?
    항상 우리 가족이 울 아들에게 힘찬 파이팅을 보낸다.
    사랑하고 축복한다 무적해병 박 범지!!!
    파이팅!!!

  14. 2015.07.04 15:23

    저는 큰아아가 작년에 1183기로 해병대에 입대를 하였습니다. 처음에는 힘들까봐 육군을 가라고 하였는데 본인이 해병대를 가더라구요,
    큰아이가 둘째보고 무조건 해병대로 오라고 하더니, 둘째도 며칠전에 해병대로 입대를 하였습니다.
    두넘다 씩씩하고 남자다게 건강하게 제대하는날을 기다려 봅니다. 해병대 화이팅!!!

  15. 2015.07.07 00:10

    독서카페!! 정말 좋네요
    좋은 시설에서 마음껏 책도 읽을 수 있고,
    차차 2호, 3호, 4호~~많이 많이 오픈했음 좋겠네요~

  16. 2015.07.08 10:30

    해병대는 항상 나라를 생각합니다 감사합니다

  17. 2015.07.08 10:36

    현역중에서도 나라를 위해 젋음을 바치시는데 퇴역 및 전역후에도 항상 나라와 주변약자들을 위해 고생하셔서
    항상 감사합니다. 주변에서도 항상 어려운일이 있으면 빨간모자 스신분들 솔선수범 하시는거보면 해병대의 소속감과 자존감을
    느낄수 있습니다. 항상 이렇게 반듯한 무적해병으로 나아갈수 있도록 앞으로도 힘써주십시오 감사합니다

  18. 2015.07.12 15:43

    사실 요즈음은 인터넷과 휴대폰이 발달되어 독서가 많이 부족한데 군생활을 하면서 독서 습관을 늘린다면 인생을 살아가는데 많은 도움이 될것 같습니다. 독서카페을 지속적으로 확대시겼으면 좋겠습니다. 정말 감사합니다.

  19. 2015.07.28 18:34

    군대에 있는 시간에 이렇게 문화적혜택을 받아 정신적으로 건강해지고 규칙적인 군생활을 통해 몸도 건강해져서 훌륭한 나라의 기둥으로 성장해서 사회의 일원으로 한 몫을 할 훌륭한 인재로 거듭나겠는걸요~ 다 많은 곳에 설치될 예정이라니 기대가 됩니다

  20. 2019.11.25 23:10

    멋저요~

  21. 2019.11.25 23:11

    멋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