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병대교육단 신병 1201기 1,2교육대 - 5주차 훈련모음

훈련모음에는 포스팅을 하지 않습니다.

양해바랍니다

 

 












































































































































































































































 

<사진 - 조상수 작가>

 

 


Posted by dayscorea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2015.09.30 07:32

    고생 하엿다 지웅아 참으로 기쁘고 든든 하구나 우리 아들 자랑스럽다 소대장님 이하 1201기 장병님 모두 수고 하셨습니다

  3. 2015.09.30 07:46

    1201기 해병대 여러분 정말 훌륭하네요~역쉬 대한민국의 무적 해병대의 모습입니다~필승!!!

  4. 2015.09.30 08:12

    아들 여전히 너의 사진은 찾을수가 없지만 진짜사나이들이랑 함께 천자봉행군했네 아들 대견하다 빨간명철달고 군번받고 정말 대견하고 자랑스럽다..아들 이제 하루 남았네...

  5. 2015.09.30 08:26

    진사팀때문에 1교육대 해병이들은 사진엔 없지만
    울아들도 고생했다...
    자랑스런 해병이다...
    1201기 화이팅!!!!

  6. 2015.09.30 09:01

    너무 너무~~~ 멋찌네요~! 집에서 사진보는것만으로도 보람되고 그동안의 노고가 느껴집니다 ~~
    빨간명찰이 더욱더 빛이나는것 같아요~~감사하고 무사히 훈련을 마칠수있어서 다행입니다
    장병 여러분 앞으로도 지금처럼 전진 또 전진하시고 화이팅 하세요~~!
    세상에서 가장 멋찐 해병임을 자랑스럽게 느낄수있는 군목무가 되시길 바랍니다
    아들아~~~~!내일이면
    상봉하는구나~~~ㅎㅎㅎㅎ

  7. 2015.09.30 09:31

    진짜사나이 엊그제 1202기와입소해서 1201기와 천자봉행군했네요.ㅠ 4박5일촬영이라더니 그래서 그렇군요. 1201기 해병이들 극기주 마치고 이제 이번 목요일날 수료식인가요? 1201기 빨간명찰 빛이나네요. 화이팅하세요.!!!

  8. 2015.09.30 09:37

    자랑스런 아들 한규성 멋있다.! 모두들 잘 이겨내서 너무 자랑스럽고 내일 보자^ㅡ^

  9. 2015.09.30 10:22

    1201기 무적해병 고생했습니다. 모두들 건강하고 멋져보입니다. 그리고 아들 철모만 봤는데 념 자랑스럽구나. 아들 낼 빨간명찰 단 모습이 기대된다. 맛 난것 많이 싸갈께 낼 보자^^

  10. 2015.09.30 10:38

    아들~힘들어하고 있는 너의 모습 보기 안스럽고 맘아프지만 잘이겨내줘 고맙고 감사해~
    너무고생했어,너무자랑스럽고 멋지다 우리아들~~^^낼보자♥

  11. 2015.09.30 10:45

    다들 고생들 했네요,~이제 진짜 무적해병이 되었습니다.정말 수고들 많았습니다
    사진으로 보니 모두가 건강하고 늠름해졌습니다.1201기 화이팅!

  12. 1201 이상민(20502)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15.09.30 10:54

    1201기 모두모두 훌륭하고 멋있습니다...
    상민아 드디어 내일이면 만나보는구나..
    그간 얼마나 힘들었을까~~~
    사진만으로도 느껴진다..
    장하다 훌륭하다....
    가슴에 달린 빨간 명찰이 너무 멋찌구나..
    내조카~~볼생각에 벌써 눈물이 나네..
    우리 모두 조심히 갈테니...걱정말고
    우리 내일보자.,,
    자랑스럽고 사랑한다..^^

  13. 2015.09.30 11:12

    열심히 무사히 훈련을 잘 이수한 1201기 모든 무적 해병대 마린보이 여러분 화이팅입니다. 그동안 생전 처음으로 힘든 나날을 보냈을텐데 잘 이겨내고 아마도 어디든 어느곳에서든 그 정신만 있으면 못 할게 없을 듯 합니다. 사랑하는 아들 울 민석이와 모든 1201기 해병대 여러분 멋집니다. 힘든 훈련을 잘 마칠 수 있음은 든든한 동기들이 있기 때문일 것이고 또한 늠늠하고 멋진 소대장님들이 계셨기 때문일것입니다. 1201기를 무탈하게 빨간명찰을 달 수 있도록 도와주신 모든 소대장님께 감사드립니다...

  14. 2015.09.30 13:28

    그토록 어렵고 힘든 시간들이 모두 어제 일처럼 지나간다 지나온 시간들이 있었기에 오늘 내가 있다 1201기 모든 해병인에게 축하와 감사의 인사를 전합니다 아울러 울아들 용아^ 대견하고 수고많았다 화이팅~~~

  15. 2015.09.30 13:33

    영호야~
    힘든 훈련 잘 참았다...멋진 모습으로 변해있는 너의 모습이 빨리 보고싶구나...사랑한다...아들아..

  16. 2015.09.30 17:57

    정말 장하다라고 대견하다고 이제는 너무 든든하다고 . ...고맙다 멋지다 저렇게멋진 모습으로 무탈해줘서 고맙다
    엄청사랑해요~~~~❤

  17. 2015.10.01 00:26

    무탈하게 훈련 잘 견디고,마쳐줘서 고맙고 대견하구나.장하다^^수고했어~고생했다.오늘 좋은 꿈 꾸고 잘자고 내일 보자~^^사랑한다.

  18. 2015.10.01 14:04

    재필아 훈련받기 힘들재
    그래도 씩씩하게 잘 받고
    사랑한다 엄마가

  19. 2015.10.02 00:11 신고

    멋지십니다. 수료식까지 남은 기간도 힘내십시오!

  20. 2015.10.02 08:36

    위장을 한 모습들이 멋있습니다!!그리고 군장이 엄청 무거워 보이네여 저런 군장을 짊어매고 훈련을 받아낸 모습이 멋있습니다!듬직한 해병 화이팅!!

  21. 2015.10.02 08:36

    위장을 한 모습들이 멋있습니다!!그리고 군장이 엄청 무거워 보이네여 저런 군장을 짊어매고 훈련을 받아낸 모습이 멋있습니다!듬직한 해병 화이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