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병 1206기

  #해상기초훈련

 

지난 포스팅에 이어 계속해서 해상기초훈련의 현장 보시겠습니다!!

여긴 어디지..나는 누구지 하는 표정이 보이네요.

극기주의 피로감과 훈련의 강도를 표정에서 느낄 수 있습니다. 힘내라 해병!!

 

이 자세에서도 교관을 쳐다보고 있네요.

교관 보고 있는거 맞죠?ㅎㅎ

 

 

 

 

선착순이 진행중이네요. 

조금이라도 더 빨리들어가야 합니다. 그래야 휴식을 얻을 수 있습니다.ㅠㅠ

 

패달을 들고 있는 모습. 아마 패달링 교육이 진행 중인 것 같습니다.

 

맘이 좀 편해졌나요!

어떠한 교육이 진행되는 중간에도 정신상태가 흩트러지면 교관의 눈에 포착되고

바로 이렇게!! 선착순이 진행됩니다!!

 

"예! 열심히 하겠습니다!"

다시 집중력을 최고도로 끌어올려 봅시다!!

 

 

 

 

 

 

해병들의 표정에서 가장 큰 목소리와 근성이 느껴지지 않나요?

 

 

 

 

 

해드캐링 훈련이 진행중입니다.

 앞선 포스팅에서도 말씀드렸지만. 7명이 호흡을 잘 맞추어야 합니다.

 

 

허리까지 차오르는 바닷물에서는 더욱 집중해야 합니다.

차가운 바닷물이 우리 해병들이 앞으로 나아가는 것을 방해하기 때문입니다ㅠ

 

 

 

 

 

 

 

 

물 속이라 앞으로 걸어나가기가 더 힘들텐데 우리 훈병들 해병대의 생명인

오와열 잘 맞추어서 열심히 훈련받고 있습니다!!

 

자 이제 곧 입수의 시간이 다가옵니다.ㅎㅎ

 

 

 

 

 

 

우리 훈병들 시원하겠네요^^ 차가운 바닷물 속에 몸을 담그고 있으면

내면의 있던 모든 것들이 목소리로 승화됩니다!

악!!!!

 

 

 

 

 

 

 

첨벙첨벙 소리를 내면서 우리 훈병들이 뛰어나오고 있습니다.

조금 힘든 동기들은 챙겨가면서. 역시.. 훈련 중에 의지할 건 동기뿐입니다.

 

이 훈병은 왜 누워있을까요?

 

 

바로. 빨간 팔각모 사나이의 눈에 포착되었기 때문입니다.

신속한 동작을 수행하지 않으면 체력단련을 통한 탄탄한 복근을 얻을 수 있을 겁니다!

 

자. 이제 패달링도 배웠겠다. 해드캐링으로 몸도 좀 풀었겠다.

IBS보트를 타고 본격적인 해상기초훈련이 진행 중입니다.

 

 

 

 

 

 

 

바다에서 IBS를 들고 나오면서 훈련이 끝나가네요. 하지만 끝까지 긴장해야 합니다.

교관이 과업 끝!을 외칠 때까지 어떤 일이 있을지 모르니까요.

우리 1206기 훈병들 해상기초훈련 받느라 고생많았습니다!!

 

(사진ㅣ작가 조성수)

 

Posted by dayscorea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알 수 없는 사용자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16.02.23 12:14

    1206기 정말 고생많았어요...ㅠㅠ 다등 수료식때까진 총검술 연습하고 좀 쉬엇겠죠?ㅠㅠ 빨리보러가고싶네요

  2. 1206기 50508 유관우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16.02.23 18:07

    1206기 50508 유관우
    정말 고생 많아겠구나. 차가운 겨울 날씨에 바다한가운데서 자신과의 싸움을 이겨낸 우리 아들들에게 박수를 보냅니다.

  3. 2016.02.23 19:27

    추위와 배고픔속에 정말 고생 많았어 모두들.
    짝짝짝.
    언제 6 주가 지나가나 했는데 내일 모레는 빨간명찰을 받게 되었네. 모두 축하하고.
    자랑스러운 1206 기, 우리아들 피터 끝까지 화이팅.

  4. 2016.02.23 19:44

    1206기 50851 정현진
    장하다 아들아~~
    추위속에서도 낙오되지 않고 훈련 잘 받아 멋지고 씩씩하고 늠늠한 대한의 아들로 다시 태어난 정현진을 응원하고 축축축 축하한다.
    2월25일 가슴에 빨간명찰을 단 현진이를 본다 생각하니 마음설렌다^*^.
    자랑스런 대한의 해병 정현진 사랑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