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야생마~린 생생 리포트!/조성수의 인사이드 마린

신병 1208기 3교육대 2주차 - 과실자훈련

by dayscorea 2016. 3. 29.

안녕하십니까!

1208기 날아라 마린보이의 가족, 친지, 친구, 여자친구, 지인분들.

드디어 1208기의 훈련사진을 보여드리게됬습니다!

 

처음 포스팅 할 내용이 그런데... 과실자 훈련 모습입니다!

 

강한 훈련만이 강한 해병을 만드는법.

 

훈련의 현장. 다함께 조성수 작가님의 렌즈를 통해 보시겠습니다.

 

오와열을 맞추어서 줄줄이 맞춰있는 훈병들의 모습입니다.

입영한지 몇주 안된 것 같은데. 벌써 해병대의 오와열을 익혔군요.

 

큰소리로 대답하는 훈병들! 군기가 바짝들어있습니다.

 

 

아니. 이것은!

 

 

목봉입니다.

엄청난 무게를 가진 목봉은 훈병들의 악기를 더 끌어올릴 것입니다.ㅠㅠ

 

 

앉아뛰며 돌기를 하고 있군요.

 

 

가벼운 조깅도 하고.

 

 

가장 큰 목소리로 대답을 하고 있습니다!

 

 

드.디.어.

훈병들이 목봉앞에 정렬했습니다.

 

 

 

표정에서 느껴지시죠? 목봉의 무게가??

 

 

목봉 옆에 써있습니다. 145kg의 무게를 가진 목봉으로 하는 체조.

이제 시작입니다.

 

 

 

 

 

목봉이 다리, 가슴을 지나 드디어. 훈병들의 어깨위로 올라왔습니다.

 

 

본격적인 목봉체조가 시작되었는데요.

목봉이 내 머리위로 올라가는 순간 어깨에 어마어마한 무게가 느껴집니다.

 

 

 

정말 무거운 것 같습니다.

 하지만 해병이 되기 위해서는 인내해야합니다!

 

 

 

 

해병대는 목봉체조를 할때도 오와열!

 

 

 

 

힘들수록 더 소리를 질러야 합니다!

 

 

 

우리 훈병들. 무사히 목봉체조를 다 마쳤습니다.

목봉이 아무리 무겁다고 해도. 그동안 부모님의 어깨에 있던 삶의 짐의 무게만 할까요?

1208기 훈병들. 신체적인 체력단련과 함께 부모님 생각이 많이 났을겁니다.

 

(사진ㅣ작가 조성수, 글ㅣ중위 이찬양)

 

댓글26

    이전 댓글 더보기
  • 1208기5625전용준맘 2016.03.29 15:35

    사진올라온거보고아들찿아삼만리하고있어
    잠시나마얼굴볼까하는데.울아들얼굴이긴가민가하고아빠랑얘기중이야.
    다들멋진해병으로각이잡혔네
    멋지다우리아들..
    힘든훈련이겠지만좀만더힘내자.홧팅!
    1208기훈병들홧팅입니다
    답글

  • 김형석 2016.03.29 15:39

    1208기 3339번 아들 보이지는 않지만 열심히 하고 있는게 상상되는구나.. 힘들어도 악으로 깡으로 견뎌 내길 바란다..
    답글

  • BlogIcon 1208 신동관 곰신 2016.03.29 15:52

    ㅠㅠㅠㅠㅠ날은 좋아서 다행이네ㅠㅠㅠㅠ더운거 아닐까 걱정 대네 여보ㅠㅠㅠ얼굴 다타겟다 으휴 맘아파ㅠㅠㅠ얼른 수려식날 보자 여보 화이팅❣ 사랑해❣
    답글

  • 또보인다ㅜㅜ힘들어보여ㅠㅠ너무걱정되ㅠㅠ제발아프지말길바래ㅠㅠ힘내!!화이팅!!
    답글

  • BlogIcon 박재영 2016.03.29 16:52

    영민아 혹시과실자훈련에 포함되진않았지? 나도한번해봤는데 어휴.. 후배들 표정만봐도 인내하는 모습이 보이네 극기주 목봉체험을 미리해봤다고 생각하믄된다 영민아~~뭐있냐 들었다가 놓으면된다
    답글

  • 1208기5711 이지환맘 2016.03.29 17:09

    아들!! 아들 찾느라 인공눈물 그냥 붓고 있다..몇컷 보이네..그냥 흐믓미소다.
    힘들어 하는 표정을 보면 안타깝고 아프구나. 그리고 무표정인 모습에는 견딜만 하구나 싶고..여러가지 맘이 뒤썩인단다.
    아들!!아프지 말고 홧팅~~~이여 ^^
    답글

  • 1208김범호모 2016.03.29 17:21

    혹시 하는마음에 울아들 얼굴이보일까 여기저기 찾아보는데 보이질않네요.힘들어하는 아들들 얼굴을 보니 마음이 짠해집니다.누구나 받을수 있는 훈련이라면 해병대가 아니겠지요~점점 강도가 강해질 훈련 아무탈없이 잘 받을수 있도록 기도 해야겠어요.
    답글

  • BlogIcon 1208기 김다훈 맘 2016.03.29 18:11

    아들 얼굴봐서 반가웠는데 그것도 잠시 힘들어 하면 모습보니까 맘이 넘 아프네~~ 아들 힘내^^
    답글

  • 1208기 김정호엄마 2016.03.29 19:33

    아들얼굴 아무리 눈씻고 찿아봐도 없구나. 더보고싶다.아들아, 사랑해
    답글

  • 1208김유곤 맘 2016.03.29 21:10

    유곤아
    눈을크게뜨고 안경까지쓰고 유곤이몇번이나 찾아봐도 울아들얼굴은보이지가않네
    1208동기들과 서러의지하면서 힘들지만 잘참고 훈련잘받고있으리라 생각해
    울아들 힘내자 아자아자 사랑한다 고니고니 사랑해
    답글

  • 동진이 아빠 2016.03.29 21:26

    아들 동진이 얼굴은 보이지 않아도 훈련받는 모습이 선하구나
    아빠도 군대 생활할때도 목봉체조는 안해봤는데
    해병대라는 조직에서 이를 악물고 훈련하는 아들모습을 보니까
    대견하구나 오늘 하루도 고달픈 하루였겠구나
    이제 점호하고 잠자리에 들시간이 됐구나
    제일로 좋은시간이 아닐까 싶다 잘자라 아들^^

    답글

  • BlogIcon 1208 최경민엄마 2016.03.29 22:21

    표정보니 얼마나 힘들까 마음 아프지만 잘 이겨내는 모습이 강건해보여요.

    답글

  • 1208기김겸남 맘 2016.03.30 00:26

    김경남아들
    정말 힘들어 보이지만 잘 해내고 있으리라 생각되.
    우리 아들 모습은 보이질 않네.....
    내일도 고된 훈련 잘 버티고.. 결코 가지 않을것 같던 시간도 어김없이 간단다..
    밥 많이 먹고 아프지 말고 ....화이팅
    답글

  • 이광철 2016.03.30 19:50

    1208기 이주혁아빠
    훈련받는 모습이 힘든만큼 정신력과 체력도 하늘높이 닿을거야
    늠름하게 훈련 잘 견디는 우리아들들 모두 힘내고 화이팅이다~~
    답글

  • 1208기3520 김준영 아빠 2016.03.30 20:41

    아들들 인내하고 견디다보면 어느새 강인한 해병으로 거듭나있을거다.
    목봉들고 같은힘으로 단결하면서 끈끈한 동기애를 느끼기바라며 이것을 너희들이 세상을 살아가는데 어느누구도부터도 받을수없는 오롯이 너희들만이 챙취할수있는 큰재산이다. 끝까지 화이팅 하기바란다.
    답글

  • 송광재 정말장하다.대단하다.
    광재의모습은 사진으로 찾아볼수없지만..
    1208기 훈련병들의 모습이 다 광재같아보인다.
    힘들어보이지만 듬직하고 힘찬목소리가 여기 울산까지 들리어온단다....
    광재야 해병으로 거듭나기 위해 아름다운모습 이다♡♡♡♡
    송광재 !!!!아자아자 화이팅♡♡♡
    답글

  • 1208기 구본영 엄마 2016.04.01 19:57

    정말 장하고 훌륭하네. 1208기 아들들 모두 힘내요! 화이팅! 영아 사랑해!
    답글

  • 1208기장세훈엄마 2016.04.01 20:22

    아들아 힘들지 홀쪽해진 모습 쉰 목소리까지 안스럽구나
    당장이라도 뜨거운 밥에 좋아하는 소고기국 끓여 먹이고싶구나
    그러나 더 멋진 대한민국 해병대 군인으로 태어나기 위해 거쳐야할 필수코스는 아무에게나 주어지는것이 아니다 하니
    이 엄마는 자랑으로 생각 한다
    씩씩하고 건강한 모습으로 수료식 때보자 꾸나
    참 그리고 자격증들은 잘 받았는지 궁금하구나 혹시 싶어 이번주까지 필요하다 해서 빨른 등기로 보냈는데
    궁금 ~~
    답글

  • 아들 미세먼지농도가 장난아니드만...훈련받는다고 고생마니했네. 푹쉬고 낼 충전잘하고 화이팅이다.
    답글

  • 동혁아~
    엄마가쓴편지 받았겠네 소식들으니반갑지?누나가쓴
    손편지도 ...사진도... 잠깐이나마 즐거웠겠네
    우리는모두너를 응원하면서 수료식날기다리고있다
    힘을내고 화이팅하자~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