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야생마~린 생생 리포트!/조성수의 인사이드 마린

신병 1208기 5교육대 2주차 - 과실자훈련

by dayscorea 2016. 3. 29.

안녕하십니까!

앞선 3교육대는 체력단련으로 목봉체조를 실시했는데요.

5교육대는 무슨 체력단련을 진행했을까요??

 

훈련의 현장. 다함께 조성수 작가님의 렌즈를 통해 보시겠습니다.

 

 

오와열을 맞춰서는 것은 3교육대, 5교육대 모두 훌륭합니다.

 

 

가장 큰 목소리로 대답하고 있는 훈병 1208기의 모습입니다!

 

 

무엇을 하고 있는걸까요??

 

 

동기들과 어깨동무를 하고 앉았다 일어서기를 반복하고 있습니다.

 

 

자신이 편하려고 하면, 옆의 동기의 부담은 더욱 늘어납니다.

얼마나 힘든 훈련인지는 표정을 보시면 더 잘 아실겁니다!

 

 

 

 팔벌려뛰기로 종목이 변경되었네요.

 

 

하나.둘.셋. 하나!

 

 

 

훈련이 진행될수록 포기하고 싶은 마음이 커집니다.

하지만 포기해서는 안됩니다!

 

 

 

이번에는 오리걸음으로 연병장을 돌고있습니다.

 

 

표정이 너무 힘들어 보인다고 걱정하지는 마세요!

체력단련도 중간에 쉬는시간이 있고. 환자체크는 철저히 하니까요!

 

 

 

1208기 훈병들. 넘어질때도 있지만. 끝까지 앞으로 나아가야합니다.

 

훈련이 진행될수록 훈병들의 눈빛에 악기가 생기는 것 같지 않나요??

 

 

 

 

훈련을 받고 나면 목소리도 커지고. 신체도 더 건강해짐을 느낍니다.

무엇보다 해병대의 포기하지 않는 도전 정신을 알게모르게 체험 했을겁니다.

훈병 1208기가 빨간명찰을 다는 그날까지. 무사히 훈련을 받을 수 있도록 응원부탁드립니다!

 

(사진ㅣ작가 조성수, 글ㅣ중위 이찬양)

댓글44

    이전 댓글 더보기
  • 1208기 3613 김형빈 2016.03.29 22:37

    1208 김형빈엄마
    형빈아!!! 훈련받느라 고생이많구나~
    울아들 사진으로는 볼수 없지만 동기들 모습보니 좋네~
    올도 고생많았다. 아들 편안한 밤 되길~~
    답글

  • 광재야 힘들었제^~
    훈련받는모습 사진으로 보았는데...고모가마음이 아프다.혼자 잘한다고 되는것도 아니고 옆에동료들과 힘합처서 해야하는구나^~
    1208기 해병 훈련병들 정말고생많았습니다.
    송광재 화이팅!!!!

    답글

  • 오늘 훈병이들 소대별 영상 편지 뜰라나~
    선임병들 영상편지 보며서~
    거의 같은 말이지만 한사람 한사람
    다 내아들 같으다~
    우리 아들도 화이팅! 1208기도 화이팅!

    답글

  • 1208 5506오선교맘 2016.03.30 12:23

    우리아들 얼굴 몇장 보이네.
    자랑스럽고 사랑한다.
    답글

  • 1208기5201정세훈맘 2016.03.30 13:27

    영상편지 손 편지 받고 나니 더욱 믿음이간다~!!
    아들 화이팅~!
    역시 믿음대로 잘해나가고 있어 대견해~!^^
    답글

  • 이재현엄마 2016.03.30 14:19

    오우~아들 짱 멋지고 기특하고 맏음직스럽다.우리도 많이 많아 사랑하고 보고싶어. 3주차 훈련 더 힘들꺼야. 힘내서 훈련잘받아~
    5교육대5소대 멋진아들들~모두모두 힘내라힘~~으랏차차~~
    답글

  • 1208기 조성관맘 2016.03.30 15:32

    힘들거라 생각은 하지만 막상 훈련을 받고 있는 모습보면 맘이 ~~ 이런 맘 먹을 필요없는데 잘 하고 멋지게 빨간 명찰을 달기위해 부지런히 차근차근 걸어가고 있는 과정인데 그렇게 생각하면서 기운 팍팍 넣어보낸다. 화이팅
    5교육대 8소대 화이팅
    답글

  • 1208기 50751 이준호 엄마 2016.03.30 21:32

    영상편지로나마 얼굴을 보니 마음이 좀 놓이네, 목은 쉬었고 얼굴 더 까매졌지만 건강해 보인다. 준호 너의 얼굴은 보이지 않지만 사진에 보이는 훈련동기들처럼 너도 힘들지만 잘 견디고 있으리라 믿으며 수료식날 멋진 모습으로 만나자. 5교육대 7소대 아들들 모두 힘내~
    답글

  • 1208기 3343번 김세영맘 2016.03.30 21:43

    사랑하는 아들 힘들고 어려운 훈련을 잘받고 있는 모습을 보니 기쁘고 한없이 자랑스럽구나 언제,어느곳에 있더라도 역쉬 나의 아들답다.
    찐짜 사나이가 되어 퇴소식날 멋지게 재회하자꾸나 ! 싸랑하는 아빠가 아들에게..
    답글

  • 이건희 2016.03.30 22:35

    1208기 5901 이건희맘
    건희야 건강하고 늠름한 모습보니 마음이 놓인다 누구나 가는곳이 아닌 선택되어 간 만큼 멋지게 잘 해내리라 믿는다
    마지막까지 힘내서 잘 어겨내고 수료식때 웃으며 만나자 사랑해 마니마니~~
    답글

  • 1208기 5360 최동진 2016.03.30 22:37

    동진아1
    좀전에 아빠가 날아라마린보이에 동영상으로 편지가 올라왔다는 소리를 듣고
    우리는 눈이 빠져라 아들의 얼굴을 찾는다.
    어느순간 5교욱대 3소대 훈련병들의 모습이 하나둘씩 보여지고 있었다.
    우리는 너를 보는순간. . . 감동. ... .
    너무도 씩씩한 아들의 모습!
    건강해 보이는 우리 아들!
    우리는 몇번이고 다시보았단다.
    눈으로 한번보고 목소리로 한번 듣고
    우리 동진이도 군대 체질이었나(?)
    목소리는 쉰소리가 나고 있지만 확실히 3주전의 모습과는 다른모습! 기특하구나,
    너도 수료식을 기다리고 있구나
    우리도 팔각모에 빨간 명찰을 달게될 우리 아들을 기대해본다.
    나머지 훈련도 다치지 않게 잘 받고, , , , 오늘도 수고했다.

    답글

  • 1208기 3613 김형빈 2016.03.30 23:00

    아들 ㅋㅋ 울아들 군인티가 조금씩 나네 손편지도다받앗다
    오늘은 동영상 인사하는거도보고,오늘엄마가 손편지를 썻네 인터넷편지도 쓰고.
    시작이반이라햇다.인제 조금만더 참도록하자'사랑한다 아들
    아들이먹고싶은거 다적어놧다가 다가지고갈께 사랑해,
    답글

  • 1208기 5228 윤동주맘 2016.03.30 23:31

    과실자 훈련에 동주 얼굴 보이네~~ 외할아버지 장례식 참석 때문에 휴가 왔다가서 그런가 훈련 받는 모습이 ㅠ ㅠ
    아들^^ 힘내자!! 이렇게라도 너의 훈련 모습을 볼수있어 좋다. 항상 건강 잘 챙기고, 다치지 않게 남은 훈련 잘 받길 바란다.,
    아들^^ 사랑한다^^
    답글

  • 1208 안성현 부 2016.03.31 08:39

    열씸히 훈련받는 우리아들사진보니 장하구나...씩씩도하고...항상 건강챙기고....훈련잘받아...사랑한다 아들아
    답글

  • 5828 조성범 2016.04.01 09:52

    과실자 훈련 받고 있었구나 성범! 지쳐보이는 모습 보니 안타깝지만 잘 견디고 잘 이겨내어 더 강한 남자가 되리라 믿는다. 괜찮아~~그런 훈련 과정을 통해 멋진 해병으로 거듭나는거니까. 체력이 약해서 많이 힘들어 보이네. 빨간명찰 달때까지 건강하게 훈련에 잘 임하길 기도할게~~오늘도 힘차게 화이팅!!!
    답글

  • 문병연 2016.04.01 13:33


    3639 문석빈
    사랑하는 아들 문석빈 장하다 힘든 훈련 잘받고 잘견디고 있었어
    점심 많이 먹었니 훈련 받을려면 많이 먹어야 할테데...
    오늘도 화이팅.아들 사랑해 사랑한다.^^
    답글

  • 동헉~
    오늘하루도찰지냈니~훈련남은기간동안 잘하고
    건강해라 항상응원한다~
    답글

  • 강동혁~
    잘하고있지~? 걱정안한다 너는강하니까
    남은훈련도 잘할줄믿는다 필승
    답글

  • 1208기김광민 2016.04.03 18:19

    광민아 저녁 먹었지? 일요일날 휴식시간은 잘 보냈지
    고단한 훈련뒤에 오는 휴식이야말로 달콤한 쿨맛이지
    내일부터는 강도가 더해지는 훈련일거야, 대한의 남아로서
    못할 것이 뭐있겠느냐, 한주도 굳은 의지로 잘 받거라
    일요일 저녁에 아빠가 보냄
    답글

  • 이벤트. 당첨은 안되었지만. 2주차 훈련에는 우리아들 얼굴이 많이 보이니 그래도 위안이 되네. 저 힘던훈련들을 무사히 맏혔다니 참으로 다행이다. 앞으로 남은훈련도 잘해보자. 화이팅^^ 오늘도 고생많았다. 잘자거라. 아들♥♥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