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십니까!

오늘 포스팅 내용은 분대전투 훈련입니다!

 

후보생들이 임관을 하고 해병대 하사가 되면

실무에서 분대장의 임무를 수행하게 될텐데요.

 

기본적인 분대단위의 전투기술을 습득하고

한 분대를 이끄는 리더로서의

역할을 갖추기 위한 훈련입니다.

 

훈련의 현장! 다함께 사진으로 확인하시겠습니다!

 

 

시간이 지날수록 군 기본 자세가 몸에 익어서 더 편해보입니다.

이제는 병기를 파지하고 이 자세로 앉아있는게 더 편해보이지 않습니까?ㅎㅎ

 

 

오와열도 철저합니다! 병기의 각도까지 거의 비슷하게 맞춰져 있습니다.

오늘 실시될 과업에 대한 설명을 열심히 듣고 있는 모습이군요.

 

 

지금 교육받고 있는 분대전투훈련은 임관을 위한 종합평가 중에 하나이기도 하지만

실무에서도 알아야 하는 내용이기 때문에 후보생 모두가 집중해서 듣고 있습니다.

 

 

시간이 지나도 목소리가 작아지지는 않습니다!

목소리는 항상 가장 크게 내야합니다! 악!

 

 

종대대형으로 이동하고 있는 후보생들의 모습입니다.

위치하고 있는 자리별로 사주경계를 해야하는 방향이 다 정해져있습니다.

 

 

 

 

후보생들. 또 다른 설명을 받고 있는데요.

이번에는 또 어떤 내용에 대해서 교육을 받고 있을까요?

 

 

바로. 완수신호입니다.

실제 전투상황에서 소리에 민감하기 때문에

부대원이 서로 소통하기 위해서는 수신호를 사용합니다.

 

 

한동작. 한동작. 정확하게 숙지하고 기억해야합니다.

 

 

서로 물어보면서 내용들을 정확하게 숙지했는지

확인하는 것은 좋은 학습 방법입니다.

 

 

사주경계를 하면서도 대형을 유지해야합니다.

 

 

이제는 후보생들의 병기파지 자세가 제법 숙달된 것 같죠??

 

 

 

훈련이 진행되면서 눈빛도 강해지고, 교육훈련에 임하는 태도도 더욱 진지해 보이는 것 같습니다.

 

 

몸으로 행동하는 훈련들의 기본은 이론적인 지식입니다.

종이에 써진 내용을 정확하게 이해하고 행동으로 정확하게 옮기는 것은

분대장으로 임무를 수행하는데 밑거름이 될 것입니다.

 

 

 

 

 

부사관 후보생 359기의 임관식이 이번주로 다가왔습니다.

지금까지 강한 훈련들을 잘 마무리하고, 해병대 하사 계급장을 수여받는 그날까지.

교육단에서의 일정을 무사히 마칠수 있도록 마린보이 가족여러분들께서도

후보생들을 끝까지 응원해 주시기 바랍니다!

 

(사진ㅣ해병대교육단)

Posted by 날아라마린보이 운영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6.05.23 12:53

    정말 멋지지 말입니다. 그 힘든 해병대 교육이 마무리 되어갑니다. 과연 할 수있을까? 돌아오면 괴찬다고 다독여 줘야지 가슴 졸이며 보낸 시간이 흘러 드디어 임관식이있는 주가 되었습니다. 보고싶은 아들 딸들 너무 고맙고 대견합니다.
    실무가서도 잘 할수 있습니다^^

  2. 2016.05.23 14:01

    끝까지 최선을 다한 울 도연이 자량스럽고 대견하다. 사랑하고 멋진 모습으로 임관식날 보자구나.^^

  3. 2016.05.24 11:41

    도연맘과 다희맘께서는 항상 일순위로 댓글을 다시는군요^^ 그게 무사히 교육 잘받고 임관하기를 바라는 엄마의 마음이 아닐까 생각합니다.3일 남았네요 우리 엄마 아빠들이 그날 장하다고 잘했다고 힘껏 안아주고 격려해 주자구요
    359기 신임해병하사 임관을 진심으로 축하하고 임관하는 순간부터 조국의 아들 딸인거 잊지말고 나라를 지키는 임무에 한 치의 흐트러짐도 없어야 하겠지.아들 송승범! 장하다
    27일 보자!
    신임해병하사 359기 축하합니다^^

    • 2016.05.24 13:30

      감사합니다^^
      주변 지인들께서 자식 잘 키웠다고 칭찬이 자자합니다.
      교육받는다고 헤어져 있었는데 자대배치를 넘 먼곳으로보낼려니 맘이 짠합니다. 오늘 화요일 시간이 빨리흘러 금요일이 왔으면 좋겠네요.

    • 2016.05.25 09:40

      어디로 배치받으셨나요?혹시 백령도는 아니겠죠?^^

  4. 2016.05.24 21:17

    이제 마지막주구나 고생했다 자랑스럽고 대견하다 빨랑 금요일이 왔어면 좋겠다
    그리고 359기 부사관 모두 축하합니다 자랑스럽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