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십니까!

오늘 포스팅 내용은 1210기 3주차!

참호격투훈련입니다.

이 훈련은 근접전에 대비하고 소대원들간의

협동력을 이끌어내기 위해 진행되는 훈련입니다.

 

훈련의 현장으로 다함께 가보실까요?

 

 

첫번째 사진에서부터 참호격투훈련의 이름에 걸맞는 사진이 나타나는 것 같습니다.

해병들의 전투의지를 불러일으키기에 충분한 훈련입니다!

 

 

본격적인 훈련에 앞서 교관님의 사전 설명이 이루어 집니다.

참호격투의 방법들. 훈련을 하는 목적. 그리고 안전사고를 방지하기 위한 교육들을 실시합니다.

 

 

교관님의 설명을 잘 들어야 헤메지 않고 훈련에 참가할 수 있습니다.

 

 

뜨거운 햇살아래 훈련받아 얼굴이 많이 탔습니다.

그만큼 훈련을 열심히 받았다는 증거이기도 합니다.

 

 

 

 

 

 

 

자. 이제 본격적인 참호격투훈련이 진행됩니다.

파란색 보호장구를 착용한 소대와.

 

 

빨간색 보호장구를 착용한 소대의 참호격투입니다.

시작전에 상호간의 예의로 경례를 하고 있습니다.

 

 

시작이라는 구령과 함께

본격적인 참호격투가 시작되었습니다.

 

 

물 속에서 서로 상대 소대의 인원들을 넘어뜨려야합니다.

 

 

물튀기는(?) 훈련이 긴장감 넘치게 진행되고 있습니다.

 

 

파란색 보호장구를 착용한 훈병이 넘어지지 않기 위해서 버텨보지만

2명이 이렇게 밀고 들어온다면 버티기가 쉽지 않을 겁니다.

 

 

다른 훈련과는 다르게 소대별로 대항전을 펼치는 훈련인만큼

승부욕도 어느정도 발동하는 것 같습니다.

 

 

파란 조끼를 잡고 있는 것 보이시죠?

안넘어지기 위해서 얼마나 노력하고 있는지 보여줍니다.ㅎㅎ

 

 

한쪽에서는 참호격투훈련이 진행되고

또 다른 한쪽에서는 격투봉훈련이 진행되는 훈련장의 모습입니다.

 

 

교관님이 이렇게 지켜보고 있기 때문에 안전사고는 걱정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물구덩이의 시원함을 더 느끼라고 상의를 살짝올려주는건가요?ㅎㅎ

 

 

넘어지지 않으려는 자와. 넘어뜨리려는 자.

 

 

(버텨볼테다!!)

 

 

서로 뒤엉키는 이런 모습.

이렇게 서로 살을 부대끼면서 훈련을 진행하면 동기애가 더욱 돈독해질것입니다!

 

 

 

상대편 소대의 훈병을 시원하게 입수시켜줍니다.

 

 

 

 

이 사진은 격투봉 훈련의 모습입니다!

참호격투훈련이 맨손으로 하는 훈련이라면 격투봉훈련은 보시는 것처럼

검정색의 긴 봉을 들고 진행하는 훈련입니다.

 

 

격투봉을 실탄을 모두 사용한 병기라고 생각하고

근접전에 대비하여 진행되는 훈련입니다.

 

 

참호격투와는 또 다른 긴장감이 느껴집니다!

 

 

상대방의 격투봉이 자신을 공격하는 것을 방어하면서

상대방의 허점을 공략해야합니다.

 

 

어이쿠.

파란 보호장비를 착용한 훈병이 균형을 잃고 넘어지려고 합니다.

 

 

눈빛이 날카롭습니다.

상대 훈병을 제압하기 위한 허점을 공략하려고 기회를 노리고 있습니다.

 

 

 

먼지가 풀풀 날리지만,

우리 훈병들 아랑곳 하지않고 훈련에 집중하고 있습니다.

 

모래를 튀기며, 물을 튀기며, 땀을 튀기며,

진행한 참호격투와 격투봉 훈련.

해병대의 전투의지를 이끌어내고 근접전투능력 향상

시키기에 충분한 시간들이었습니다!

 

(사진ㅣ작가 조성수)

Posted by dayscorea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1210 30653 권세훈맘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16.06.09 22:08

    강인하고 투철한 해병대로 거듭나는 훈련이네요
    아들들 모두 열심히 훈련받고 있는 모습이 자랑스럽네요
    수료식 그날까지 건강하게 지내고 멋진 해병대로 거듭나길 ~~
    언제나 보고 싶고 사랑한다
    세훈아 힘내라~~

  3. 1210기3516방요셉엄마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16.06.09 22:33

    정말 우리 아들들이 너무 자랑스럽습니다 뜨거운 뙤약볓아래 최선을 다해 훈련에 임하고 있는 우리 요셉이를 비롯한 모든 1210기 대한의 아들들 에게 무한한 박수와 격려를 보냅니다 하루하루 강인한 훈련을 통해 인내를 배우며 강한 의지력을 키우는 이 아들들이 인생을 살아가면서 역경과고난이 닥칠때 능히 어려움들을 극복하고 멋진 삶을 살게 될줄로 확신합니다 새로운 사진을 자주 올려주셔서 해병의모습을 함께 느끼며 또 배우게 됩니다 매일매일 아들들의 사진을 보며 함께 웃고 느끼고 멀리서나마 응원하고 박수보내는것이 큰 기쁨인것 같습니다 우리 아들들은 힘들지만 그러나 지금의 시간들이 인생에 큰 밑거름이 될것이라 믿기에 매일매일 우리 요셉이를 비롯한 모든 1210기 자랑스러운 아들들을 위해 두손 모으고 기도합니다 조국과 해병을 위해 젊음과 열정을 바쳐 충성하고 있는 자랑스러운 모든아들들을 위해

  4. 1210기 3921권동우 모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16.06.09 23:01

    댕볕에 물속에서 훈련 받으니 시원 하것다
    열심히들 하거라 자랑스런 1210기 해병대 훈련병

  5. 1210기 3542 재헌맘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16.06.10 08:36

    뜨거운 햇살아래 점점 강해지는 훈병들의 모습이 너무 자랑스럽습니다. 그리고 한명 한명 귀한 아들들을 보낸 가족의 마음까지 헤아려 하나라도 놓칠세라 열심히 훈련사진들을 찍고 업로드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멀리서 나마 군복무를 하는 모든 이들과 우리 훈병들을 응원합니다. 화이팅하세요

  6. 1210기 30102 이재근 부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16.06.10 10:11

    검게 그을린 얼굴들이 안쓰러우면서도 강인함이 묻어 나는것 같습니다 1210기 모든 해병아들님들 아자아자 화이팅 입니다

  7. 2016.06.10 11:17

    자랑스런 아들들~~~강인한 훈련으로 더욱 멋진 해병대원이되길ㅋ

  8. 2016.06.10 11:43

    어찌하여울아들얼굴은비슷한모습조차읍는지다들고생하는데그나마사진으로라도보시는분들은좋긋어요

  9. 1210기 3750 정유정 엄마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16.06.10 12:18

    치열한 훈련모습이 짠하네. 이제 3주남은 훈련도 저리 힘들겠지,,,수료식날까지 몸 건강히 훈련 받고 웃는 모습으로 만나자...아들 화이팅

  10. 1210기 30857 정동훈 맘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16.06.10 12:41

    어린아이 라고만 생각 했는데 참호 격투훈련과 격투봉 훈련 하는 모습을 보니까 예리한 눈빛과 집중하는 모습이 정말 멋진 사나이들이 군요 대견하고 자랑스러워요 1210기 아들들 조금만 더 힘내고 다치지 않기를 바란다

  11. 2016.06.10 21:07 신고

    아들 그리고 후배님들 한주한주 얼굴과 몸에서 해병이 되어가는것을 사진으로 느낀다 자랑스럽다 모두들

  12. 1210기3746권용재엄마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16.06.10 21:56

    덥다고 느낄여유도 없어 보이네요 1210기 훈련병들 정말 자랑스러워요 남은 훈련도 몸건강히 잘 받을수 있을것 같아요 모두에게 박수를 ~~

  13. 2016.06.11 00:24

    너무너무고생많은 우리여보야 아프지말고 건강하게 훈련잘받아야해 이제수료식20일두안남았어♡ 내가 제일사랑하는거알지 너무소중한 보물같은 내여보 화이팅해~~♡♡♡

  14. 1210기 3245 이원우 엄마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16.06.11 07:41

    아.. 여기도 우리 아들이 없네.. ㅠ 우리 아들 참호격투훈련 혹시 사진이 있을까해서.. 그대로 잘 견디고 잘하고 있을거라 믿는다 훈련 잘 받고. 사랑해

  15. 1210기 30733남기민 맘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16.06.11 09:52

    사진 밑에 설명이 더 실감이 납니다.
    4주차~
    더 강도 있는 훈련은..
    앞으로 남은 훈련은 더 강하겠지만 1210기 훈병들은 잘 할수 잇습니다.
    오늘도 무사히~

  16. 1210기 3320 박수현 누나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16.06.11 23:40

    우와.. 수현아 이번에는 참호격투와 격투봉 훈련 이였구나. ㅎㅎ 진짜 힘들어 보인다 ㅎㅎ 더워보이구 ㅎㅎ 그래도 열심히 할거라고 믿는다 ㅎㅎ 수료식때 먹고싶은거 다 해갈게 ㅎㅎ 그래도 즐기면서해 ㅎㅎ 잘할거야 ㅎㅎ 마이브로! 화이팅@@

  17. 2016.06.12 11:44

    새암아. 엄마 서귀포에 왔다. 레오가 현관으로 먼저 나가네. 자기도 엄마랑 나가고 싶은가보다. 여긴 비가 온다. 그 곳 날씨는 어떠니?비 예보는 없었는데 ㅠㅠ. 종교활동도 끝났을듯하고 좀 있음 점심 시간인듯 하구나. 그러고나면 뭘할까 궁금하구나. 아마도 편지를 쓸 듯하구나. 새암아 오늘 오후 시간 조금은 편한하면 좋겠다. 낼부터 시작될 해병대특화훈련에 대비하여 몸 잘 추스리고. 18일후면 만날 수 있네. 처음 입대했을 때보다 시간이 지날 수록 걱정이 많아진다.그래도 울 아들 결국은 해내는 아들이니까 믿는다.사랑한다.

  18. 1210기 30824 이찬수 여자친구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16.06.12 21:25

    필승! 자랑스러운 해병대 사나이 찬수야, 훈련받는 모습을 사진으로는 볼 수 없지만 해병대는 태어나는 것이 아니라 만들어가는거라고 하잖아 잘 배워가고 있는것 같네~
    해병은 아무나 가는것이 아니라서 더욱 자랑스럽고 든든하다~ 스스로 지원해서 당당하게 걸어가던 모습을 잊을 수가 없다..
    격투봉도 많이 무거울텐데 다들 다 잘 따르고 잘 하는 모습을 보니 우리오빠도 당연히 잘 하고 있을 것 같아.
    우리오빠는 뭐든 잘하니깐 ㅎㅎ
    앞으로 수료까지 얼마 남지않았으니깐 우리 같이 힘내자 내가 많이 응원할게요
    나도 기말고사가 끝나면 수료식 날짜가 손에 꼽힐만큼으로 줄어들겠지
    하루하루 마린보이에 올라오는 사진을 보면서 마음을 달랜다~ (비록 사진은 찾을 수 없지만)
    우리오빠 잘생겼는데 단독샷올려주면 내가 인화해서 맨나 들고다닐텐데
    많이 보고싶고 사랑한다. 항상 몸조심하고 건강하고 떳떳한 모습으로 수료식날 보자
    예쁘게하고 뛰어가서 안아줄게~

  19. 2016.06.14 21:46

    상길아~~~오늘도 밥든든히먹고 다치지않고 훈련잘받았지? 우리아들들의 땀방울이 여기까지 전해진다. 모두들 건강히 훈련잘받고 수료식때 자랑스런해병이되어 만나자~~~필승♡♡♡

  20. 1210기 3556 홍종환 엄마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16.06.16 15:26

    멋진아들 엄마가 오늘 참호격투훈련에서 사진한장 찾았어 울아들 많이 깜해졌네
    그래도 훈련 잘 받고 있는 모습이 대견스럽다
    우리 만나는 날까지 잘 내고 아프지 말고 건강하게 지내고 있어
    사랑하는 아들 홧팅

  21. 2016.06.17 16:18

    1210 기 385ㅣ 번 김솔 솔아 오늘 날씨가 많이 덥지 엄마는 우리 아들 훈 련받는데 날씨가 더워서 내 걱정했다 솔아 더운 낧씨가 있으면 또 시원한 날씨도 있다 오늘이 가면 내일도 온다 힘든 훈 련이수록 더 값이는 훈련이다 참고 인내하면 더좋은 날이 온다 오늘너 편지 받았다 폰 정지 했고 이사는 아직 않했다 피아노 팔 지 않을께 너편지4통이나 받았다 엄마편지도 5통쓴다 확인해라 저녁 먹고 또 편지 쓸께 끝까지 땀흘린 보람이 있어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