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포스팅 내용은 신병 1210기 4주차!

참호격투훈련입니다.

 

참호격투훈련은 소대별로 팀을 나누어 참호안에서

상대 소대의 대원을 제압하는 훈련입니다.

 

훈련의 모습 사진으로 확인해보시겠습니다!

 

 

참호격투훈련을 위해서 오와열을 정렬해 있는 훈병들의 모습입니다.

 

 

이 날 훈련은 비가 오는 가운데에서 진행됬습니다.

 

 

비에 흠뻑 젖어있는 훈병들이지만.

이 정도의 비가 해병대의 훈련을 막을 수는 없습니다!!

 

 

참호격투와 격투봉훈련이 함께 진행되는데요.

교관님이 격투봉훈련의 장비와 훈련방법에 대해서 설명하고 있습니다.

 

 

다른 훈병들은 교관님의 설명을 집중해서 듣고 있습니다.

 

 

(예! 알겠습니다!)

목소리는 항상 커야합니다.

 

 

비가 오고 있지만 훈병들의 표정만 봐서는 비가 오는지 안오는지 알 수 없습니다.

 

 

교관님의 설명을 집중해서 듣느 훈병들의 모습.

비가와서 집중이 잘 안될만도 하지만 아랑곳하지 않습니다.

 

 

대답은 항상 크게!

 

 

이제 보호장구를 착용하고 본격적인 참호격투훈련을 위한 준비가 되었습니다.

 

 

소대원들끼리 서로 모여 대결이 진행되기 전에 의견을 나누어 봅니다.

 

 

상대팀 소대의 훈병들의 눈빛도 예사롭지 않습니다.

피튀기는 참호격투가 진행될 것 같군요.ㅎㅎ

 

 

드디어. 두 소대가 참호격투훈련장 안에서 맞닥드렸습니다.

 

 

피는 튀기지 않지만. 물튀기는(?) 전투가 시작됩니다!!

 

 

점점 더 격렬해지는 참호격투훈련의 현장입니다!!

 

 

시간이 어느정도 지나자 소대의 훈병들이 한 두명씩 넘어지기 시작합니다.

 

 

파란 보호장구를 착용한 훈병들의 숫자가 더 많은 것 같죠?ㅎㅎ

 

 

훈병들의 전투복이 물에 흠뻑젖었습니다.

그만큼 훈련에 몰입하고 있다는 증거입니다!

 

 

빨간 보호장구를 착용한 소대원 3명과 파란 보호장구를 착용한 소대원 1명의 대결이 이어집니다.

결과는 아마도... 숫자가 많은쪽이 유리하지 않을까 조심스럽게 짐작해봅니다.ㅎㅎ

 

 

파란 보호장구를 착용한 소대의 승리쪽으로 어느정도 승부가 기울어가는 것 같습니다!

 

하늘에서 내리는 비. 참호격투장 안에 고여있는 물.

우리 1210기 마린보이들이 물로 흠뻑젖으며 훈련을 진행했습니다.

그날의 날씨가, 환경이, 어떻든지 그것을 극복해야하는 것도

해병대의 일원이 되기 위한 훈련의 일환입니다.

이번 훈련을 통해서 그 어떠한 상황도 극복할 수 있는 근성을 기를 수 있었습니다!

 

(사진ㅣ작가 조성수)

Posted by dayscorea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1210기최용득 아빠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16.06.20 15:11

    .

    저 노란색 명찰이 무르익어

    빨간색으로 물들 때면

    기쁨의 상봉이 있으리오...


    이제

    일 주일 후면

    옷도 다리고...

    면도,이발도 깔끔하게 하고...

    부모 품에 안기리...

    1210기 훈병님들...

    그 날까지 파이팅...

    .

    .

  2. 2016.06.20 16:00

    땀인지 빗물인지 분간이 가지 않네 ㅠ
    진흙탕 속에서 이기려는 의지들은 대단합니다
    1210기 아들들 힘을 모아 모아서 극기주 잘견디고 수료식날 멋진 모습으로 만나요~필승

  3. 1210기30618 진명수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16.06.20 16:47

    6주차 훈련이네. 긴 시간이 흘러 흘러 곧 만나겠네
    아이 좋아라 극기주라 훈련의 강도가 전보다는 훨씬 강하겠네.
    그 동안 해 온 과정들을 보면 남은 훈련도 잘 마치리라.
    믿어 의심치 않는다. 아자아자 파이팅~~~!!!

  4. 2016.06.20 22:45

    1210 385ㅣ 김솔 오늘 부터 6주 훈 련에 도전하지 끝 까지 포기하지 말고 최선을 다하자 1210 동기 여러분 힘내세요 솔아 엄마도 금식 기도에 들어갔다 우리 다같이 승리 하자

  5. 1210기 30923 손보람 엄마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16.06.20 23:34

    보람아, 사진에 보람이가 보이니 좋구나!
    유리창 문을 열어 놓고 컴 앞에 앉아서 보람이를 생각하며 응원을 보낸다.
    지금 보람이는 무엇을 하고 있을까?
    극기주간, 5주간 달련했던 몸을 최대한 끌어 모아 막바지 힘을 내기 바란다.
    1210기 훈련병들 힘을 내어 고지 정복에 쾌감을 느끼기를 바래요~
    화이팅!!! 힘내자~~

  6. 1210기3516방요셉엄마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16.06.21 12:15

    1210기 아들들 이제 다음주면 그리운 얼굴을 볼수 있네요 극기주 훈련도 무사히 마치고 다음주에 건강하고 늠름한 모습으로 만나요 필승 화이팅

  7. 1210 남기민 아빠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16.06.21 13:17

    이제 마지막 관문만 남앗네 이제부터 자신과의 싸움이다
    아들아 지난 시간도 잘 견뎌주었고 이제 남은 며칠도 남아 잇는 힘을 쏟아부어
    꼭 승리하기 바란다
    무엇보다 체력관리에 힘쓰고 동기들과 합심해서 꼭 조지달성에 성공하길 기원한다
    1210기 동기들 모두 하이팅

  8. 2016.06.22 16:46

    비밀댓글입니다

  9. 2016.06.22 17:21

    비가와도 훈련하는모습 1210기 우리아들들 멋지다~~~♡♡♡

  10. 2016.06.22 17:43

    1210기 화이팅! 다들 자랑스럽다. 고생했다.얘들아

  11. 2016.06.22 19:27

    우리 아들 훈련을 했겠구나 장마가 다가 오는데...어카냐 천자봉 행군도 해야하구 비와도 하겠지....힘내라 아들~~~ 보고싶다.

  12. 1210기최용득 아빠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16.06.22 19:32

    .

    이제 남은 일주일,,,

    목_소리 크게크게 군가따라 불러보면
    금_요일을 마지막으로 극기훈련 마감하고
    토_요일이라 일주일 정리하고 나면 꿀맛같은
    일-요일이 기다리네. 종교따라 쵸코파이 하나 먹고나면
    월_요일이요. 오매불망 그리운님들 보고싶어
    화_장(이발)하고 옷다리고 군화닦고
    수_고하셨어요! 빨간명찰 정예해병 1210기 여러님들
    목_요일 아침, 아버지,어머니,이쁜아 마음껏 불러보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