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병 1214기 3교육대 - 기초해상훈련

 

 

포스팅의 첫 사진으로 기초해상훈련의 최종장면을 가져왔습니다.

IBS를 타고 포항앞바다를 기동한 뒤 돌아오는 것!!

이 과정까지 얼마나 많은 훈련들이 진행됬는지 계속해서 보시겠습니다.

 

 

지상에서 이루어진 그동안의 훈련과는 달리.

해병이 되기 위해선 누구나 한번쯤은 몸을 담궈야할

포항앞바다와 찐한 신고식을 치르고 있습니다.ㅎㅎ

 

 

바닷물에 몸을 담그는 것이 즐거워보입니다.

아주 좋습니다!!

 

 

해병대는 육지와 바다에서 모두 작전을 수행할 수 있는 능력이 필요합니다.

이를 위한 전제조건은 바다를 두려워하지 않는 것입니다.

 

 

물 속에서 갖가지 훈련들이 진행됩니다.

이것은 물에 대한 두려움을 없애는 중요한 과정 중에 하나입니다.

 

 

 

 

 

물에서 나온 훈병들.

물 속에서 힘들을 많이 빼서 그런지 조금은 지쳐보이는 것 같습니다.

 

 

좀 더 가까이서 보니 아닙니다.

우리 훈병들 군기가 바짝들어 있습니다.

구령을 넣으며 발맞추어 걷는 모습이 정신적 자세를 잘 보여줍니다!

 

 

 

 

윽. 훈병들의 표정이 아주 고통스러워보입니다...

하지만. 이것또한 해병이 되기 위한 하나의 과정입니다.

 

 

 

 

 

 

어떻습니까?? 우리 훈병들. 금새 바다와 친해진 것 같지 않습니까??

처음부터 해병의 기질을 가지고 태어난것같습니다.ㅎㅎ

 

 

이제. IBS보트 기동을 위한 페달링을 연습합니다.

해상에서 기동하기 위해서는 페달링이 중요한 부분입니다.

 

 

 

페달링훈련 이후에는 헤드캐링훈련입니다.

사진으로 보시면 어떤 훈련인지 바로 아시겠죠??

 

 

135kg에 달하는 IBS보트를 머리에 이고 기동하는 훈련입니다.

해상에서는 보트를 타고 기동할 수 있지만. 육지에서는 이동시키는

방법으로 헤드캐링을 이용합니다.

 

 

우리 훈병들 정수리에 아마 통증이 좀 올것입니다...

하지만. 끈기와 단결력이라는 가치를 배울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입니다.

 

 

드디어.

해상으로 기동하고 있는 훈병들의 IBS.

 

 

타고난 해병의 기질을 발휘하여 아까의 페달링을

십분 발휘하고 있습니다.

 

 

페달링도 중요하지만 협동을 하는것도 중요합니다.

각자의 위치에서 맡은 역할들을 개개인이 철저하게 수행해야합니다.

 

 

 

 

 

반환점을 지나서 목표지점으로 들어오고 있는 훈병들.

시간이 좀 지나고 나니. 페달링에 익숙해져 제법 속도를 내고 있습니다.

 

 

드디어 육상에 도착!

IBS에서 하차해서 신속하게 보트를 육상으로 이동시키는 훈병들의 모습입니다.

 

똑같은 동작을 연병장에서 하는 것과 해안에서 하는 것은 큰 차이가 있습니다.

해병이라면 피할 수 없는 작전환경인 바다. 오늘 훈련을 통해서 바다에 대한 두려움을

없애고. 진정한 해병으로 한걸음 다가간 1214기 훈병들입니다!!

 

(사진ㅣ작가 조성수)


Posted by dayscorea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6.10.25 11:44

    울아들은 여태껏 사진올라온것중 단한컷밖에ㅠㅠ 여기도 찾기힘드네요 훈련병이 많으니 그냥 잘지내는것 만으로도 감사감사^^^^할뿐이네요

  2. 2016.10.26 07:15 신고

    12ㅣ4기 303ㅣ3 신병안지훈 ~
    아들아~ 다시하루가 시작 되는구나 오늘도 지훈이 나왔나 하고 열심히 찾아본다~어제 엄마가 새로운 사진을 또찾았다~ 하루하루 숨은그림 찾듯이 아들을 그리워 하며 살고있네 ~울지훈이는 인생의 큰 터닝포인트가 될거야~누구나 해병이 됐으면 지훈이는 지원 않했을거야~너가 선택한 길이기에 우리 가족은 널 응원한다~지훈아 극기주 3일차 훈련 잘받고 건강한모습으로 보기를 기원한다~오늘도 화이팅~

  3. 2016.10.27 00:20

    사랑하는 아들 훈련 하는 아들 모습을 오늘 또 보았네 아들 역시나 멋있네 아들 사랑한다 열마 남지안은 훈련 잘하고 수료식때 만나자 나를 죽이지 못할 고통은 나를 더욱 강하게 할 뿐이다라는 말도 있지 안느냐 마지막 훈련 열심히 받고 유종에 미를 거두길 바란다 수료식날 무적의 해병 귀신 잡는 해병의 모습으로 만나 자꾸나 사랑한다 아들 장하다 내 새끼

  4. 2016.10.27 12:06

    아들, 멋지게 동기들과 열심히 페달링하고 있네. 힘든 훈련도 즐겁게하는거 같아 보기좋다. 힘내서 남은 훈련도 무사무탈하길 기원한다. 필 승3

  5. 2016.10.27 13:59

    숨은그림찾기 하듯 아들얼굴 보이나 열심히 찾아봤지만 보이지안네.... 그래도 울 아들이 이렇게 힘들게 훈련 받는 모습을보니 맴이 찡~해온다.
    얼마 남지안은 훈련 건강하게 잘받았으면 한다. 사랑한다 아들~ 많이 보구싶다~

  6. 2016.10.28 07:14 신고

    30313 신병 안지훈
    오늘이 D-5 아들아 오늘은 촉촉히 가을비가 내리는구나
    지금쯤 기상을 해서 분주히 움직이겠구나 극기주 훈련전에 아들 편지가 올줄알았는데 답장이 없어 궁금하구나
    오늘이 금요일 극기주 각개전투 공수기초훈련 인간에 한계를 시험한다는 천자봉 행군~마지막 까지 최선을 다하기를 바라며 건강한 모습으로 수료식날 만나자~
    자랑스런 울아들 화이팅~

  7. 2016.10.28 15:04

    인호야!!
    고생만이해다 해상훈련받는라고..
    물속에서훈련받으면 걸음도잘안걸리덴데
    장하구나
    이제몃칠남지안은수료식어떤모습인지
    기대가된는구나
    날씨가 제법싸늘해저서 수료식날날씨가
    화창해야될땐데
    주말잘보내구 다음주에만나자
    열심히 최선을다하렴화이팅하자★★★♥

  8. 강경원해병아빠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16.10.28 18:47

    아들 아빠가 바빠서 이틀만에 근을 올린다 오늘은 천자봉 행군하는 날이구나 날씨가 추워지면서 기온이 많이내려가는데어려운 과제를 수행하는구나 오늘이 지나면 빨간명찰을 가슴에달고 해병이되어팔각모를 쓰고 수료식을 앞두고 설래는 마음과 자부심을 그끼겠구나 엄마아빠도자부심을 느끼고 있단다 항상 걱정하는 마음에 잔소리처럼 준비해서 가야한다고 했던 말들이 무색하게 잘이겨내서 자랑스럽다 천자봉에서 아침해를 바락보고 큰성취감을 느끼고 부대로 복귀해서 몸과 마음속의 피로를 싹날려버리고 쉬기 비란다고고생했다 아들

  9. 문정은(김성재)엄마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16.10.31 11:24

    보고싶은 아들재야~이제 며칠만 지나면 아들의얼굴을 볼수 있겠구나ᆢᆢ그동안 얼마나 고된 훈련에 힘들었겠니 고생많았다!!!엄마아들 화이팅 최고다!!!많이 보고싶고 빨리 만나고 싶구나.아들아~어디 몸은 아픈데는 없는지 힘든행군 갔다와서 몸살은 안났는지 엄만 매일걱정이 되구나.부디 끝까지 긴장 놓치지말고 우리가족들 웃으며 만날 그날까지 더 힘내고 최선을 다해주길 바랄께~사랑하고보고싶고 엄마아들 하루빨리 만나고 싶구나.재야 몸관리 잘 하고 지금까지도 잘한거 헛되이지 않게 남은시간도 더 최선을 다해주길 바란다.사랑해 아들아~~화이팅!!!힘내!!!

  10. 1215기 마상규맘(10623)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16.11.03 23:43

    1215기가 다음주엔 이런 훈련을 하는군요 기초해상 우와~~ 추워서 어쩐대요. .
    해상훈련시에는 정말 동기들간에 협력이 절대적으로 필요하겠어요 이번주보다 다음주가 더힘들거 같네요
    아들도 극기주까지 점점 훈련강도가 쎄진다는건 알고 있던데 여기저기서 들은 얘기도 있는거 같구ㅋ
    암튼 힘들테지만 내아들 잘 이겨냈음 좋겠습니다.
    아들~ 이젠 1215기다. 화이팅하자 아자아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