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병 1268기 3교육대 극기주 - 산악돌격훈련

 

1268기 신병들이 5주차 극기주훈련을 마쳤습니다. 신병 1268기 3교육대 의 5주차 극기주는 산악돌격훈련을 중심으로 소개해드립니다. 극기주에는 산악돌격훈련을 비롯하여 각개전투훈련과 함께 야간사격 및 숙영, 천자봉정복 등 강도높은 훈련이 실시되었습니다.  

 

극기주훈련동안 극한의 상황속에서 '하면된다'는 자신감과 희생정신을 갖춘 해병정신을 배우고 동기애와 전우애를 겸비할 수 있는 극기주를 무사히 마치고 빨간명찰을 수여받은 1268기들에게 많은 격려와 축하의 댓글을 보내주시기 바랍니다. 

 

3,5교육대 훈련모음과 극기주를 마치고 교육훈련단으로 복귀하여 빨간명찰수여를 받은 1268기들의 자랑스런 모습도 올려져 있으니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날아라마린보이의 사진 및 영상은 저작자표시, 변경금지, 비상업적목적으로만 사용가능하며, 이를 이용한 영상제작(유튜브,아프리카TV, 기타 광구수입 컨텐츠)등 2차적저작물로 제작하여 사용할 수 없음을 알려드립니다

Posted by dayscorea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21.04.26 13:28 신고

    극기주의 리얼함이 그대로 사진에 남아있네요!
    고생 많았다 우리 1268기 아들들!
    그 고생의 결실이 가슴에 빨간명찰로 새겨졌구나!
    한번해병 영원한해병!
    1268기 이제 영원히 해병이다 그대들은!

    3323엄희천 사진한번만 찍혀다오 제발!

  2. 2021.04.26 13:32

    세상에 이 생고생을 하다니~ 에구 내 아들 피곤해서 앉아서 자는 걸 보니 마음이 찢어지네.ㅜㅜ

  3. 2021.04.26 13:54

    흐미...ㅠㅠ짠....해요...
    1268기 아들들 잘~~~버티고 견디고 이겨냈고...
    남은2주도 지난 훈련처럼 부디...아프지말아라...다치지 말아라...

  4. 2021.04.26 13:55

    3213 훈병 김상엽
    점점 늠름해지는 모습이 자랑스럽다
    고생많이했고 무탈함에 감사한다

  5. 2021.04.26 15:25

    정말 극기주가 맞네
    아들 경환 또 동기들 정말 애쓰네요
    얼마나 힘들지 감히 엄두도 안 나네
    모두 대견합니다

  6. 2021.04.26 16:45

    아들들아 수고 많았어. 아슬아슬 한 사진을 보니 겁나는구나. 무서움을 이겨내고 마친 훈련 뒤에 받은 빨간 명찰 자랑스럽구나. 모두들 남은 훈련도 마무리 지어 자랑스런 해병이 되자.

  7. 2021.04.26 16:46

    비밀댓글입니다

  8. 2021.04.26 17:34

    수고했다 아들아^^
    정말 자랑스럽구나~제일 힘들다는 극기주마치고 빨간명찰받았을 너를 생각하니 뿌듯하단다

  9. 2021.04.26 18:30

    유격훈련은 생각보다 재미있고 시간도 빨리가 좋았다고 하더니 허걱 외줄타기와 산악훈련 아찔하고 겁났을텐데 대견하고 자랑스럽구나 울 아들~^^
    천자봉은 진짜 어떻게 올라갔는지 정신력으로밖에 해낼수 없다는 말듣고 울아들 빨간명찰 달고 맘껏 자부심 느꼈을거라 생각드는구나~~~~
    6주차 훈련도 만만치 않을건데 잘 해낼거라 믿어 아들^^
    1268기 홧팅!

  10. 2021.04.26 19:08

    9소대 사진은 달랑 2장 ㅠㅠ

  11. 2021.04.26 22:20

    수고들했어요~~~화이팅^^

  12. 2021.04.26 22:21

    수고했어요~~~화이팅^^

  13. 2021.04.27 09:49

    1268기 해병이들 화이팅~
    아들 남은시간도 다치지말고 건강하길~

  14. 2021.04.27 16:03

    아들 외출타기하는 모습 보니 맘이 짠하다. 부디 다치지 말았길. 항상응원하고 기도하고 사랑한다. 작가님 훈련모습 이렇게 생생히 찍어 주시느라 고생 많으셨어요. 감사합니다.

  15. 빛나는 해병 1268기 3교육대 2소대 3201번 나의아들 정권휘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21.04.27 16:41

    숨겨진 비밀은 탄로날까 마음 조리고.
    은밀한 비밀은 은밀하게 사라질까 겁나고.
    감춰진 비밀은, 감춰진 보석처럼 가슴 설렌다.
    오늘도,
    내일도 감춰진 보석을 찾지 못 한다해도
    사랑하는 아들은 아빠에겐 숨겨진 영원한 보석이 될 것이다.
    눈에 보이진 않아도,
    네가 힘겹게 내뱉는 그 입김 만으로,
    어디선가 그 힘찬 구령소리 만으로도,
    불빛없는 캄칸한 야간 행군에서 한발한발 지축을 울리는 그 발자욱 소리 만으로도,
    아들이 있음을 느낀다.
    사랑하는 아들아.
    빛나는 해병 1268기 3교육대 2소대 01번.
    1269기가 입소 하는것을 보니 너의 모습이 어느덧 저만치 가고 있구나.
    고생했다.
    수고했다.
    그리고 1268기 모두 파이팅!!!!!!!

  16. 2021.04.27 21:52

    아들이 입소하기전에는 몰랐던 해병대~~~
    아들이 없다면 무심히 지나칠 영상이 너무나도 멋지고 벅차고 설레고 대건하고~~
    더많은 그어떤표현도 부족하지만~~1268기~~화이팅입니다~~앞으로 지금보다 더힘든날은 없을겁니다
    지금 여러분이 최고 ~
    울아들 이창선도 최고~~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