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병 1269기 입영행사

 

해병대 신병 1269기 입영장병들이 4월 26일 오후 해병대 교육훈련단에 입영했습니다.이번 1269기 입영 행사 역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하여 부대 자체 행사로 실시 하였습니다. 1269기 신병들은 7주간의 교육훈련을 마치는 6월 10일(목) 수료합니다. 

 

신병 1269기들의 신병훈련 과정은 1주차부터 수료식까지 날아라마린보이 1,2신병교육대란에 소개해 드릴 예정이니 참고하시고 많은 응원부탁드립니다. 

 

 

<추가영상>

 

 

Posted by Yeongsik Im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2021.05.02 17:11

    명헌아
    드디어 내일 1주차 사진이 올라오는날이네
    들어가서 눈 부릅뜨고 아들사진찾아봐야지~
    잘지내고있지? 잘지내고 잘하고있으리라 믿는데
    걱정되는마음은 어쩔수가없네ㅜ
    그래도 이제는 걱정안하고 군복입은 멋진아들 상상하며 견딜거야
    엄마랑 같이 화이팅하자♡♡♡♡♡

  3. 2021.05.02 19:30

    아들 아! 한주간 고생했어.
    오늘 잘 쉬고
    내일부터 시작하는 훈련 열심히 받고
    건강하게 동기들과 잘지내고.
    인생에서 한번뿐인 훈련소 시간들
    소중하게 지내길 바라다
    손 현 빈 힘내고. 화이팅.♡♡♡

  4. 2021.05.02 22:08

    태환아~ 널 보내고 못해준것만 생각나 미안했다ㅜ. 그래서인지 한주를 이겨낸 아들이 얼마나 대견스러운지 모르겠네~ 잘지내니? 몸은 아픈데 없는지~?어렵고 힘든순간에도 지혜와 용기로 잘 헤쳐가리라고 <<널>>믿는다. 소중한 동기들과 우정 잘 나누고, 건강 잃지않길 바래~~~~~기도할께~ 사랑하는 해병이~홧팅!

  5. 2021.05.02 22:18

    오늘 처음으로 다른 날보다 비교적 여유가 있었겠구나. 정신없이 보낸 지난주 많이 낯설고 힘들었겠지만 잘 견디고 이겨내 주어 대견하구나.밥은 잘먹고 있지? . 요즘 난 한곳에 몰입하려 애쓰고 있지. 자꾸 우리 은호 고생하는 모습이 생각나서 말이야. 아들 군대보내고 나니 우리 아들 우리에게 무척 소중한 존재임을 절실히 느끼고 있단다. 모쪼록 모든 훈련에 대해 긍정적인 마음으로 참여하고 받아들였으면 해.. 동기들과 서로 도우며 건강하게 지낼 것으로 믿고 있다. 다가오는 토요일 날 아들과 통화할 수 있다는 기대감으로 이번주를 보내야 할것 같구나. 그때까지 제식. 개인화기. 체력훈련 열심히 받고 아프지 마라..

  6. 2021.05.03 01:05

    해한아 큰누나당 ㅠ.ㅠ 잘지내지
    밥은 잘먹는지 잠은 잘자는지
    잘지내고 있을거지만 아직도 누난 걱정이야
    얼른 사진 올라왔으면 좋겠다 너무너무보고싶어
    나중에 제대하면 누나가 진짜 잘해줄께
    내동생 아프지말고 밥잘먹고
    훈련 열심히받고 해 알았지 !!
    이제 고작 일주일 됬는데 니 빈자리가 너무크다 😥😢
    세상에 단 하나뿐인 천사같은 내동생 해한이 낳아준 엄마한테도 너무 감사해
    아빠도 엄마도 유빈이도 에피도 에돌이도 누나가 잘 챙기고 있을게 걱정망 ㅎㅎ❤0❤
    많이 힘들겠지만 씩씩하게 화이팅하자 에봉 사랑해 💗

    P.s. 큰누나가 최고지 ㅎㅎㅎㅎㅎ?????
    지금 이순간을 누구보다 즐겨^^
    해한아 사랑해사랑해 💛💛

  7. 2021.05.03 01:56

    동식이 입대한지도 벌써 일주일이 지나가네...
    입대 전날 넘어져서 까진 왼쪽 무릎이 이제는 다 아물었는지 모르겠다. 그게 제일 걱정이다. 생활하는데 많이 불편할 텐데...
    5월 1일 기준으로 귀가초치 하는 날짜도 지나버려서 이제는 어쩔수 없이 버티고 견디고 이겨내야만 하는 상황이 되었네...
    앞으로의 훈련에 대한 걱정으로 긴장되고 두렵기도 할거야.
    그러나, 혼자받는 훈련라이면 힘들고 어려워서 못버틸지도 모르지만 동기들과 함께 하는 훈련이라서 같이 울고 웃으며 충분히 잘 해낼 수 있을 거라 믿는다.
    항상 주어진 상황을 긍정의 마인드로 바라보렴. "이것쯤이야 충분히 할 수 있다는 스스로에 대한 믿음"으로 말이야. 그럼 비록 현실이 좀 힘들어도 별 것 아닌것 처럼 느껴 질거야. 아빠가 항상 응원하고 있다는 것 잊지말고...
    아들. 화이팅!!

  8. 2021.05.03 06:48

    보고싶은 아들 승현아~
    2주차 훈련이 시작되는 첫날이네.
    늘 잘해왔듯이 이번주도 다치지말고 아프지말고
    화이팅하자💕

  9. 2021.05.03 08:19

    오늘도 힘내자 모든 해병이들 화이팅!!!!
    Once a Marine Always a Marine
    포항갔을때 여기저기서 이 문구가 출몰했었더랬지 아~내가 못볼걸 또보네 하며 웃던 아들 모습이 생생하다

    아들 오늘도 보고싶다
    부모지만 같이 있어도 너를 지켜줄수 없고 떨어져 있어도 너를 지켜줄수 없기에 하나님께서 너를 지켜주시도록 그분께 맡기며 오늘도 아들 이름을 부르며 기도드린다
    사랑한다 아들

  10. 김 성지 아버지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21.05.03 08:39

    사랑하는 아들아
    오늘부터 2주차 교육훈련이 시작 되는구나
    아침 저녁으로 쌀쌀한데 건강히 교육훈련
    잘 받고 있겠지?
    하루 하루가 지나갈 수록 한명의 해병으로
    만들어져가는 너의 모습을 생각하니 자랑스럽구나
    모쪼록 무탈한 너의 군생활을 위해
    항상 기도하마
    1296기 오늘 하루도 화 이 팅~~

  11. 2021.05.04 10:24

    윤환아 엄마야 너무길고 멀게만 느껴지는 일주일이
    지났네 우리 아들 잘지내고 있겠지
    사랑하고 사랑해 아들
    몸건강히 군생활 잘해
    빨리 목소리 듣고 싶고 얼굴보고 싶다
    보고싶는 우리아들

  12. 2021.05.04 21:57

    사랑하는내아들해한아길고험한해병대를선택했을때엄마는육군가라고말했지만엄마내가선택했고아무리힘들어도참고견디면서당당한아들로돌아온다고엄마도보내는마음아파서많이울었다하지만자세하게보이진않지만살짝아들얼굴볼때잘적응하고있구나무엇보다건강조심하고열심히교육받고건강한모습으로보자오늘하루도힘들어지만엄마는내일을향해하이팅할께아들아해한아내보석같은해한아정말로사랑한다좋은꿈잘자라

  13. 2021.05.05 01:30

    에봉씨 누나왔어용
    오늘도 화이팅 ❤❤❤❤❤❤

  14. 2021.05.05 19:04

    사진만 봐도 뭐하는지 알수 있어 넘 좋네요^^
    입대후 걱정만 하다가 사진보니 궁금증 해결요~
    승현아~~
    늘 자기관리도 잘하고 성실한 우리조카^^
    넘 보고싶구나~~
    이모는 아직 널 못 찿았지만 잘 하고 있으리라 맡는다♡♡♡♡♡
    사진 피하지 말고 찍어줘^^
    이모가 너무 보고싶다~~
    승현아♡사랑해

  15. 2021.05.06 07:29

    정훈아 잘하고 있지 아들 어제 누나 생일이라 너의 빈자리가 더 크게 느껴져서 울컥하는 마음을 가라 앉히며 와인잔 꺼냈어항상 우리 아들이 준비하던거라 더더생각나는구나 주말엔 아들 목소리 들을꺼라 기대하며 오늘도 힘내고 무탈하자 1269기 모두들 파이팅하세요^^

  16. 2021.05.07 07:06

    우리 아들 장하다 이름처럼 씩씩하게 훈련받고 건강하게 있는 모습 보여줘~~~~우리아들 아들 사랑한다..
    해용아!! 항상 기도하고 응원 할께^^

  17. 2021.05.07 18:36

    본건아, 잘 있지?
    보고싶은 내아들

  18. 2021.05.09 03:47

    우리 종석이 잘 있지?
    멋진 해병이 되길 바란다

  19. 2021.05.12 00:59

    해병다운 붉은옷을 입고 가서 금방 찾았네 울 아들 멋진 해병으로 만나는 그날까지 건강하고 강해져라...필승!

  20. 민종엄마아빠누나들♡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21.05.12 23:23

    사랑하는 우리 아들 막내둥이 민종♡ 너무 보고싶다. 몸 조심히 건강하게 지내다 만나자! 사랑한다!

  21. 1269기 이준용형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21.05.13 01:14

    입소 마지막 전까지 부모님께 큰절 올려드리고 당당하게 걸어가는 내동생 준용이 너무 기특하고 멋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