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걸음마~린 이야기!/신병 3,5교육대

신병 1274기 3,5교육대 극기주 - 빨간명찰수여식

by dayscorea 2021. 11. 8.

신병 12743,5교육대 극기주 - 빨간명찰수여식

 

 

해병대 신병 1274기들이 6주차 극기주훈련을 마치고 빨간 명찰을 수여 받았습니다. 빨간 명찰은 단순히 자신의 이름만을 나타내는 것이 아니라 해병대에 소속된 일원으로서 책임과 의무를 다하라는 명령인 동시에 징표입니다.

 

바탕의 빨간색은 피와 정열, 용기, 신의 그리고 약동하는 젊음과 이것을 조국에 바친다는 의미이며 황색 글씨는 해병대는 신성하며 해병은 언제나 예의 바르고 명랑 쾌활하고, 땀과 인내의 결정체임을 상징합니다빨간 명찰을 수여받는 자랑스러운 신병 1274기들에게 격려와 응원을 부탁드립니다

 

날아라마린보이의 사진 및 영상은 저작자표시, 변경금지, 비상업적목적으로만 사용가능하며 이를 이용한 영상제작 등  2차적저작물로 제작하여 사용할 수 없음을 알려드립니다. 

 

댓글15

  • 차니맘 2021.11.08 09:11

    빨강명찰 단 울아들 사진 잘나왔네~ 진짜 해병이되었구나.. 자랑스런아들 고생많았다! 남은기간도 아프지말고 다치지말고 화이팅! ! 사진잘찍어주셔서 관계자분들 감사드려요^^
    답글

  • 3933오찬빈맘 2021.11.08 10:01

    사랑하는 우리아들 드디어 빨간명찰 달았구나~~이제 진짜루 대한의 해병대가 되었어 추카추카해~~훈련받는 내내 고생 많았구나 앞으로 남은 2주 훈련도 잘 마무리해서 남은 군복무하는 동안도 다치지 않게 잘 하길을 바란다 ~~^^ 훈련 교관님들께서도 고생많으셨습니다... 감사드립니다~~^^1274기분들 진정한 해병 되신걸 축하드림니다``^^
    답글

  • 거누아빠 2021.11.08 10:10

    3542교육생 빨강명찰단거 축하한다! 1274교육생들 고생많았다
    답글

  • 눈꽃 2021.11.08 10:16

    3708 아들
    빨간명찰 추카추카해
    진정한해병은 빨간명찰이지 ㅎㅎ
    1274기 모든아들들 수고많았습니다~^
    답글

  • 승민엄마 2021.11.08 11:13

    5248 지승민! 축하해. 짝짝짝
    답글

  • 1274지원맘3261김해 2021.11.08 11:59

    무엇과도 바꿀 수 없는 값진 빨간 명찰에 새겨진
    해병의 이름들... 모든 해병들 축하합니다.
    답글

  • 1274기3843이모 2021.11.08 12:12

    3843우리조카 드뎌 빨간 명찰을 달았구나!! 자랑스럽다! 축하해~ 다치지 않게 무사하게 이끌어주신 모든 분께 감사드리고!!! 1274기 모두 축하드립니다!
    답글

  • 요한아빠 2021.11.08 12:15

    수고했다. 요한아.. 드뎌 진짜 해병대가 되었구나... 축하한다.. 고맙다

    답글

  • 1274기 아들들. 모두 수고 많았어요. 빨간 명찰 축하해요~~~
    답글

  • 3534김태호맘 2021.11.08 12:51

    아들아~ 잘이겨내줘서 고맙고,다치지않아서 또 고맙고,모두들 너무 자랑스럽다.너무 잘 해내고 있는것같아 안심이되는구나. 가슴에 빨간명찰달고 진정한 해병대가 되었구나. 사랑한다.아들~♡♡♡
    답글

  • 주영아빠 2021.11.08 15:44

    사랑하는 아들~~~ 6주차 극기주 끝나고 빨간명찰 받았네....멋있다아들~~^^ 수고했어~~사랑행 아들~~~
    답글

  • 박민우아빠 2021.11.08 17:36

    울 민우 힘든훈련 잘 했네 사랑한다

    답글

  • 교번5561 박주환 아빠 2021.11.08 20:25

    빨간명찰을 수여 받은 1274기 해병여러분 축하합니다.
    더욱 멋지고 용감한 해병으로 성장하시길 소망합니다.
    답글

  • 미르맘 2021.11.10 00:06

    우리 자랑스런 1274기 아들들 드뎌 해냈구나 미르야 엄마는 니가 정말 자랑스럽다 사랑한다 이미르~~
    답글

  • 대박이맘 2021.11.10 00:44

    3323내아들.김강민.힘든훈련 잘 이겨내줘서 고마우면서,한편으론 맘이아프다.이제는 백령도로가야되는데 울아들 잘해낼수 있겠지.고생한 1274훈련병아들들 고생많았다.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