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병 1163기의 수료식이 있는 한주가 시작되었습니다~

그동안 노심초사하며 신병들의 수료식을 기다려 온 날마가족분들께 축하의 인사를 전하면서

신병 1163기의 마지막 포스팅을 시작합니다~!

 

 

 

지난 주 태풍때문에 우리 훈병들에 대한 걱정이 더 크셨죠??

특히 극기주가 진행중인 신병 1163기 가족분들의 마음은 더 불안했을꺼에요 ㅠㅠ

당시 2중대는 유격훈련이 진행중이었는데 평소와 다르게 야외가 아니라 실내에 모여있네요~

 

 

 

아무래도 기상 조건상 야외훈련이 제한되다 보니 안전하게

실내과업으로 전환하여 유격훈련에 필요한 로프메기를 숙달하고 있는 모습입니다^^

 

 

 

교관님의 설명에 귀를 쫑긋 세우고 이리저리 따라해보는 우리 1163기^^

 

 

 

개별적으로도 이리저리 만져보고 연습해보는데요~ 

 

 

 

"여기에서 어떻게 묶더라...??" "난 잘모르겠는데;;"

꽤나 심각해졌습니다;; 설명들을 땐 이해가 됐는데 직접 해보니 조금 어렵나보네요ㅎㅎ

 

 

 

결국 동기들끼리 모여 머리를 맞대고 토론을 하기 시작했습니다 ㅎㅎ

서로가 알고 있는 부분은 조금씩 조합해서 답을 찾아가는 과정 또한 훈련의 일부분이죠^^ 

 

 

 

짜자잔~ Mission Clear^0^

'백지장도 맞들면 낫다' 결국 동기의 힘(?)으로 답을 찾아냅니다 ㅎㅎ

 

 

 

이제 답을 알았으니 널리널리 전파해야겠죠?? ㅎㅎ

 

1163기 2중대의 5주차 훈련은 태풍 때문에 야외에서 훈련하는 모습을 촬영하지 못해

굉장히 아쉬웠답니다 ㅠ-ㅠ

그래도 야외훈련보다는 우리 날마가족분들이 기대하는

훈병들의 얼굴이 더 많이 나왔다는 점을 위로 삼으시길 바랍니다 ^^;;

 

==========================================================================================================================

 

추가사진 첨부파일 입니다^0^

 

output(1).zip

 

output(2).zip

 

output(3).zip

 

output(4).zip

 

output(5).zip

 

output(6).zip

 

output(7).zip

 

output(8).zip

 

output(9).zip

 

output(10).zip

 

output(11).zip

 

output(12).zip

 

output(13).zip

 

output(14).zip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1164기 상현작은맘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12.09.04 10:21

    서로도와가며 묶어보고하는모습이
    참 좋아보입니다
    동료애가 돋보여서 더좋습니다
    수료식 잘하시고
    실무가서도 모두 무탈하길 바랍니다
    1163기 파이팅!~~~~

    부모님들 곰신님들 훈병이사진 많이찾으시길 바랍니다

  3. 1164(3665)상후니짱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12.09.04 11:22

    63기마지막사진이라아쉽기도한데이제64기사진이올라오겟네요~~♥63기해병님들수고많이하셧어요이제수료식만남앗네요!!동기끼리힘을합쳐문제해결하는모습이너무보기좋네요ㅎㅎ언제나늘응원하겟슴니닷화이팅!!^.~

  4. 1164(3252) 민롱♥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12.09.04 12:13

    동기들끼리 모여서 같이 답을 찾아가는모습에서 동기애가 느껴지네요 ㅎㅎ
    야외훈련이 실내훈련으로 전환되어 진행되었지만
    훈병분들 얼굴이 더욱 잘나와서 날마님들 사진 많이 찾으시겠어요!ㅎㅎ
    날마님들 사진 많이 찾으세요!!^^

  5. 2012.09.04 12:34

    오늘도 행복한 하루랍니다.울아들 사진4장찾았네요.^^~~

  6. 2012.09.04 15:37

    법륜스님의"어릴때는 따뜻한게 사랑이고 사춘기때는 지켜봐주는게 사랑이고 스무 살이 넘으면 냉정하게 끊어주는게 사랑이다"라고 하신말씀에 백프로 공감합니다.자식이 강아지처럼 순순하게 말 잘 듣는다고 좋아할게 아니라 때가되면 부모품에서 벗어나는것을 기뻐할줄알아야한다는 말씀에도 박수를보냅니다.미처 깨닫지못했던 어리석음을 아들을 해병대보내고서야 정신이 번쩍들며 통감합니다.이번기회를 계기로삼아 좀 더 폭넓은 경험으로인해 힘든과정을 거치면서 아들의 앞으로의 삶에 약이되었으면좋겠습니다.훈련교관님의 검게그을린 뒷모습을보니 마음이 짜~~안해지네요.1163기 1137명의 훈련병들을 멋지고 당당한 해병으로만들어주심에 깊이 깊이 감사를드립니다. 귀한사진 맛있게 잘봤구요 애쓰셨습니다.^^*

  7. 2012.09.11 00:01

    ㅎㅎㅎ 저는 저 생활관사진에있는 연두색 슬리퍼가
    왜이리 귀여워보이는지 모르겠어요~~ㅎㅎㅎ
    1163기분들 수료식도 끝내시고 이제 자대로 가시거나 후반기교육 받으실텐데
    모두 힘내시길 바래요!!

  8. 2012.10.15 20:17

    생소한 일인데도 척척해나아가는 해병분들 짱이에요!

  9. 알 수 없는 사용자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15.01.27 00:36

    한번해병은 영원한 해병!!
    해병은 태어나는 것이 아니라 만들어지는것이다!!
    모든 해병의 가족들 힘내세요~~~!!

  10. 알 수 없는 사용자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15.02.21 04:44

    해병대여러분 화이팅 !! 항상응원하고 있습니다~ :)

  11. 2015.02.21 14:31

    사 랑 한 다 최 성 진 ♡ 힘 내 라 최 성 진 ♡

  12. 2015.02.21 14:31

    사 랑 한 다 최 성 진 ♡ 힘 내 라 최 성 진 ♡

  13. 2015.02.21 14:31

    사 랑 한 다 최 성 진 ♡ 힘 내 라 최 성 진 ♡

  14. 2015.02.21 14:31

    사 랑 한 다 최 성 진 ♡ 힘 내 라 최 성 진 ♡

  15. 2015.02.21 14:31

    사 랑 한 다 최 성 진 ♡ 힘 내 라 최 성 진 ♡

  16. 2015.02.21 14:31

    사 랑 한 다 최 성 진 ♡ 힘 내 라 최 성 진 ♡

  17. 2015.02.21 14:31

    사 랑 한 다 최 성 진 ♡ 힘 내 라 최 성 진 ♡

  18. 2015.02.21 14:31

    사 랑 한 다 최 성 진 ♡ 힘 내 라 최 성 진 ♡

  19. 2015.02.21 14:31

    사 랑 한 다 최 성 진 ♡ 힘 내 라 최 성 진 ♡

  20. 2015.02.21 14:31

    사 랑 한 다 최 성 진 ♡ 힘 내 라 최 성 진 ♡

  21. 2015.02.21 14:31

    사 랑 한 다 최 성 진 ♡ 힘 내 라 최 성 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