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중앙청2

태극기 휘날리며 - 중앙청 대대의 탄생 63년 전 1950년 9월 28일 대한민국 해병대는 6.25 전쟁이 발발하고 3일만에 북괴군에게 빼앗겼던 수도 서울을 탈환했습니다. 그리고 당시 임무를 수행하였던 박정모 소대장과 최국방 해병은 중앙청에 태극기를 게양하며 해병대가 서울을 다시 찾았음을 알렸습니다. 6.25전쟁 중 성공적인 인천상륙작전에 이어 중앙청에 태극기를 게양한 서울수복작전까지 대한민국 해병대는 전장의 최전방에 있었습니다. 우리의 해병대는 선봉부대로서 서울 서(西)측방에서부터 연희고지, 104고지, 서울시내 등 여러 곳에서 전투를 치르며 중심부로 진격했습니다. 특히 연희고지 전투는 6.25 전쟁 중 가장 치열했던 전투 중 하나로 꼽힙니다. 연희고지를 탈환한 후 서울 시가지를 바라보는 선배 해병들의 모습은 후배 해병들에게 해병 혼을 느끼.. 2013. 9. 27.
서울수복의 감격을 안고 달린 당신. 『감사합니다~』 여러분 이 사진이 어떤 장면인지 아시나요? 제2차 세계대전 당시 일본군의 이오지마섬 점령에 성공하고 미 해병대가 수리바치산 정상에 성조기를 꽂는 모습입니다. 이오지마섬 공략에 성공하면서 미국은 일본 본토 공략의 발판을 마련할 수 있었는데요, 그래서 이 장면은 제2차 세계대전에서의 미국의 승리와 그들의 자부심, 용기, 희생을 상징합니다. 대한민국에는 이보다 더 멋지고 자랑스러운 장면이 있습니다. 여러분! 이 장면.. 기억하시나요? 6.25전쟁 당시 개전 일만에 북한 공산군에게 빼앗긴 수도 서울을 탈환하고 해병대가 중앙청에 태극기를 게양하는 모습입니다. 수도를 되찾았다는 자신감에 6.25전쟁의 전세는 단숨에 역전이 되어버렸죠. 공산군의 부당한 침략을 물리치고 대한민국군의 승리를 상징하는 가슴벅찬 장면입니다... 2011. 9. 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