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해병대부사관24

부사관후보생 366기 입영행사(사진 및 영상) 지난주. 부사관 366기 후보생들이 해병대 부사관의 길을 걷고자 첫발을 내딛었습니다! '누구나 해병이 될 수 있다면 나는 결코 해병대를 선택하지 않았을 것이다!' 빨간명찰과 팔각모가 빛나는 해병대의 간부가 되기 위해서 본인이 직접 선택한 해병대 부사관의 길인만큼! 해병대의 일원이 된어가는 모든 훈련을 훌륭히 소화해내고 멋진 해병대 부사관으로 임관하길 바랍니다! (사진ㅣ해병대교육훈련단) 2017. 5. 23.
부사관 후보생 364기 임관식(사진 및 영상) # 부사관 후보생 364기 임관식 지난주. 364기 부사관 후보생이 포항 해병대교육훈련단 김성은관에서 영광스러운 임관식을 거행 하였습니다. 해병대 부사관이 되고자 하는 뜨거운 열정으로 혹독한 훈련을 이겨내고 임관식을 통해 해병대 하사 계급장을 어깨에 달게 되었습니다. 이제 해병대 대원들을 이끄는 리더로서, 해병대의 허리역할을 수행할 신임하사들은 자신의 역할에 대한 책임의 무게도 많이 느껴질 것입니다. 부사관 364기 임관을 진심으로 축하하며 서북도서, 김포, 강화, 포항, 제주도 등 전국각지에서의 주어진 임무수행에 최선을 다해주길 바랍니다! "정의와 자유를 위하여!" (사진,영상ㅣ해병대교육훈련단) 2017. 4. 5.
부사관후보생 364기 3주차 - 기초군사훈련 # 부사관후보생 364기 3주차 - 기초군사훈련 부사관후보생 364기의 훈련 소식을 전해드립니다! 해병대의 부사관으로써 임무수행을 하기 위해서 열심히 훈련중인 우리 364기 부후생들의 소식이 궁금하셨죠? 오늘 그 소식 전해드립니다!! 그동안의 과업들이 실내과업 위주여서. 우리 사진담당이 이렇게 야간과업 촬영에 나섰습니다!! 오늘 야간과업은 기초군사훈련. 그중에서도 집총제식훈련과 총검술 훈련입니다. 입영한지 3주밖에 지나지 않았지만 해병대의 오와열이 어느정도 몸에 익은것 같습니다. 실질적인 훈련에 돌입한지는 2주. 2주만에 총검술을 모두 마스터하기란 쉽지 않습니다. 교관님의 동작을 보면서 반복숙달하는 것이 정답입니다. 야간에 실시하는 과업은 이상하게 집중이 더 잘되는 것 같습니다. 추운날씨. 그리고 어둠속.. 2017. 2. 6.
부사관 후보생 363기 임관식(사진 및 영상) #부사관 후보생 363기 임관식 지난주. 363기 부사관 후보생이 포항 해병대교육단 김성은관에서 영광스러운 임관식을 거행 하였습니다. 해병대 부사관이 되고자 하는 뜨거운 열정으로 혹독한 훈련을 이겨내고 임관식을 통해 해병대 하사 계급장을 어깨에 달게 되었습니다. 이제 해병대 간부로서. 대원들을 이끄는 리더로서. 책임의 무게도 많이 느껴질 것입니다. 부사관 363기 임관을 축하하며 서북도서, 김포, 강화, 포항, 제주도 등 전국각지에서의 임무수행에 최선을 다해주길 바랍니다! "정의와 자유를 위하여!" (사진ㅣ해병대교육훈련단) 2017. 2. 3.
부사관 후보생 359기 영광의 임관식(사진 및 영상) 359기 부사관 후보생들이 지난 27일 금요일. 포항 해병대교육단 김성은관에서 영광스러운 임관식을 거행 하였습니다. 해병대 부사관이 되고자 하는 뜨거운 열정으로 혹독한 훈련을 이겨내고 임관식을 통해 해병대 하사 계급장을 어깨에 달게 되었습니다. 이제 간부로서. 대원들을 이끄는 리더로서. 책임의 무게도 많이 느껴질 것입니다. 부사관 359기 임관을 축하하며 앞으로의 군생활에 건승을 기원합니다. "정의와 자유를 위하여!" (사진,영상ㅣ해병대교육단) 2016. 5. 30.
부사관 후보생 359기 10주차 - 분대전투훈련 안녕하십니까! 오늘 포스팅 내용은 분대전투 훈련입니다! 후보생들이 임관을 하고 해병대 하사가 되면 실무에서 분대장의 임무를 수행하게 될텐데요. 기본적인 분대단위의 전투기술을 습득하고 한 분대를 이끄는 리더로서의 역할을 갖추기 위한 훈련입니다. 훈련의 현장! 다함께 사진으로 확인하시겠습니다! 시간이 지날수록 군 기본 자세가 몸에 익어서 더 편해보입니다. 이제는 병기를 파지하고 이 자세로 앉아있는게 더 편해보이지 않습니까?ㅎㅎ 오와열도 철저합니다! 병기의 각도까지 거의 비슷하게 맞춰져 있습니다. 오늘 실시될 과업에 대한 설명을 열심히 듣고 있는 모습이군요. 지금 교육받고 있는 분대전투훈련은 임관을 위한 종합평가 중에 하나이기도 하지만 실무에서도 알아야 하는 내용이기 때문에 후보생 모두가 집중해서 듣고 있습니.. 2016. 5. 23.
부사관 후보생 360기 입영행사(사진 및 영상) 부사관 360기 후보생들이 해병대 부사관의 길을 걷고자 첫발을 내딛었습니다! 훈련 기간중 힘들고 어려운 일이 있더라도 해병대 정신력과 해병대 초급간부로서의 긍지와 자부심으로 이겨내야 정의와 자유를 위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해병대의 찬란한 역사와 전통을 이어갈 수 있습니다. 본인이 직접 선택한 해병대 부사관의 길인만큼! 해병대의 일원이 된다는 자부심을 가지고 모든 훈련을 훌륭히 소화해내고 멋진 해병대 부사관으로 임관하길 바랍니다! 누구나 해병이 될 수 있다면 나는 결코 해병대를 선택하지 않을 것이다! [▷를 클릭하시면 영상을 보실 수 있습니다] (사진,영상ㅣ해병대교육단) 2016. 5. 18.
한ㆍ미 연합 설한지 훈련 - 침투훈련 한미 연합 설한지 훈련 # 침투훈련 오늘 포스팅 내용은 추웠던 겨울! 지난번 포스팅 내용에 이어 계속되는 설한지 훈련입니다. 오늘은 침투훈련 현장으로 가 보실텐데요. 하얀 눈에서 작전을 수행하기 위해서 설상위장을 실시하고 훈련을 진행한 우리 한ㆍ미 해병대장병들의 모습을 다함께 사진으로 보시겠습니다! 눈속에서 사주경계를 하고 있는 장병들의 모습입니다. 눈 밭을 기동할 때는 더욱 민감하게 움직여야 합니다. 한ㆍ미 해병대원의 제대로 살아있는 눈빛을 동시에 볼 수 있는 사진이네요. 정말 귀신을 잡을 듯 한 눈빛입니다. 듬직합니다! 해병대원이 몸을 숨길 수 있는 은거지를 만들고 경계하고 있는 모습입니다. 아무리 추워도 임무를 완수할 때까지 몸을 숨기고 경계를 해야합니다. 기동사격훈련이 진행중입니다. 움직이지않고 .. 2016. 2. 12.
한ㆍ미 연합 설한지 훈련 - 전투체력단련 한미 연합 설한지 훈련 # 전투체력단련 지난 명절은 잘 보내셨나요? 유독 추웠던 겨울이 지나고 설명절이 지나면서 날씨가 많이 따뜻해졌습니다. 오늘 포스팅 내용은 추웠던 겨울! 최강 한파 속에서 진행된 설한지 훈련입니다! 날씨가 더 따뜻해지기 전에 강추위를 극복하고 강한 정신력을 느낄 수 있었던 훈련현장을 다함께 사진으로 보시겠습니다!! 상의탈의라니!! 이번 훈련은 강원도 평창에서 진행되었는데요. 이 곳의 칼바람을 맞아본 저는 이런 표정을 지을 수가 없었습니다... 한미 수색대 장병들이 함께 상의를 탈의한 채로 본격적인 전투체력단련이 시작되었습니다. 한미 해병대 장병들이 시원하게 윗옷을 벗어 던지고 큰소리로 구호를 외치며 뜀걸음을 실시하고 있습니다! 전투체력단련이 진행되는 동안 한ㆍ미 해병대 장병들의 표정.. 2016. 2. 12.
부사관 후보생 358기 2주차 훈련 - 구급법 부사관교육대 358기 2주차 # 구급법 부사관 358기 후보생들의 2주차 훈련 모습입니다. 이번에 실시한 훈련은 응급상황에 대비한'구급법 교육' 입니다. 야외훈련 중 발생할 수 있는 긴급사태에 대비한 심폐소생술에 대해서 부사관 후보생 358기 인원들이 훈련받았습니다! 함께하는 전우들의 목숨을 살리기 위한 구급법 교육 현장을 다함께 사진으로 보시겠습니다. (사진ㅣ해병대교육단) 2016. 2. 5.
부사관 후보생 357기 임관식(사진 및 영상) 부사관후보생 357기 # 영광의임관식 해병대 부사관 357기 부사관 후보생들이 지난 주 포항 해병대교육단 김성은관에서 영광스러운 임관식을 거행 하였습니다. 혹한의 날씨 속에서 해병대 부사관이 되고자 하는 뜨거운 열정으로 혹독한 훈련을 이겨낸 후보생들은 임관식을 통해 해병대 하사로 명받았습니다. 어깨에 반짝이는 하사 계급장에서 앞으로 맡게될 책임의 무게도 많이 느껴질 것입니다. "정위와 자유를 위하여!" 부사관 357기 임관을 축하하며 건승을 기원합니다 (사진ㅣ해병대교육단) 2016. 2. 2.
부사관 후보생 358기 1주차 제식훈련 2016. 1. 27.
부사관 후보생 358기 입영행사(영상) 2016. 1. 22.
부사관 358기 후보생 입영행사(사진) 2016. 1. 20.
부사관 357기 후보생 4주차 훈련(구급법 및 편제화기교육) 2015. 12. 30.